궁宮 24
박소희 지음 / 서울미디어코믹스(서울문화사) / 2010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처음엔 정말 재밌고 좋았다.

드라마를 하기 전부터 너무나 좋아하던 만화책이였다.

소재도 좋고, 그림도 너무 좋아서 1권부터 쭉 사서 소장하고 있다.

만화책을 돈 주고 산 건 풀하우스와 궁이 전부다.

처음엔 그래도 이야기가 빠르게 전개되는 듯하고 나름 신선하기까지 했다.

하지만 드라마가 끝나도 만화는 끝날 생각이 없는 것 같다.

창작의 고통을 내가 짐작할 순 없지만 너무 한다 싶다.

이야기도 엉뚱한 방향으로 흐른다 싶을 때도 있었고, 너무 시간을 끈다는 생각이 들기까지 했다.

고만해라. 마이 묵었다 아이가!!

정말 작가에게 외치고 싶다.

처음부터 사서 소장하고 있는 상태라 울며 겨자먹기로 대략 4개월을 기다렸다가 한권씩 나올 때마다 구매하고 있다.

도대체가 작가는 이야기의 끝을 생각은 하고 있는지 궁금하다.

그나마 이번 권에서는 이야기가 조금 흐르는 것 같기도 하지만...

암튼 작가는 용두사미가 되지 않도록 제발 결단을 내려줬으면 좋겠다.

도대체 얼마나 더 책을 출판해야 만족할런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7321 스케줄러 소중한것을먼저하라 (만년)

평점 :
절판


 
스케줄러는 확실히 연말이 다 되어서 사는 게 좋은 듯 합니다.

이전의 제품들에서 점점 더 기능들이 보완이 되어서 나오거든요.

맘에 들어서 2011년형을 사고 담에 또 나올까 싶어서 만년형으로 하나 더 장만해

두려고 했는데, 이렇게 1+1을 하네요.

하나 가격에 2개를 사는 것도 좋은 데 거기다 본인이 산 제품에 다른 타입으로 하나

더 주시니 저처럼 사고자 했던 사람에게는 더없는 기회가 아닌가 합니다.

좀더 기다리다 사길 정말 잘했구나 싶습니다.

안의 구성은 제품소개에 너무 잘 나와 있어서 굳이 올리지 않았습니다.

전 디자인이나 구성이 너무 맘에 들어서 사이즈는 보지도 않고 샀습니다.

근데 좀 큽니다.

애들 스케치북 크기만 하다고 보시면 됩니다.

길이는 좀더 길어 보입니다.

앞/뒤 표지는 완전 하드 커버입니다.

도서의 양장본 같은 두께의 커버입니다.

단단해서 그냥 손에 들고 써도 휘어지지 않아서 전 좋습니다.

커서 휴대하기는 힘들 것 같습니다.

한편으로는 탁상달력처럼 세울 수 있게 했다면 좋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도 잠시 해

봅니다.

세워두면 한눈에 들어오고 좋을 것 같습니다.

매달 한두개의 그림이 날짜가 적힌 네모칸안에 그려져 있는게 전 싫습니다.

일정을 기록할 때 걸리적 거리니깐요.

제 윗쪽에 그달에 맨처음으로 해야할 일들을 적는 공간이 라인과 체크박스와 함께

6줄 그어져 있습니다.

이렇게 적는 라인은 다른 스케줄러에도 있지만 라인앞에 성공여부를 체크할 수 있는 체크박스가 있는 것은 드물더라고요.

작지마 세심한 차이가 참 좋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제가 가장 좋았던, 그래서 이 스케쥴러를 사도록 한 점은

매달 그달의 뒤에 있는 프로젝트 스케줄러입니다.

저는 자격증이나 어학 공부용으로 이 스케줄러를 샀습니다.

그러면에서 예시하자면 자격증 종목이나 어학공부용 교재, 강의 등의 제목을 적고

매일 매일을 체크한다면 한달의 공부량과 현재의 진행상황을 바로 바로 체크할 수

있어서 너무 좋을 것 같습니다.

다이어트 상황을 기록하기도 좋을 것 같습니다.

식사상황, 운동상황 등등을 말이죠^^

전 함 해볼라구요^^;

항목을 적는 공간이 20칸이나 되니, 자격증, 어학공부용, 다이어트용으로 많이

적어도 넉넉할 것 같습니다.

벌써부터 제 계획이 성공한 것만 같아 좋습니다.

눈에 보이는 계획이 성공의 지름길이라는 말 잊지마세요.

공부를 하는 학생, 직장인, 주부 등 암튼 그런류의 목적을 가지신 분들에겐

강추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바디컴 디지털 누드체중계 DB-110
복정제형(주)
평점 :
절판


 
우선 배송도 빠르고 포장도 잘 되어 와서 좋긴했습니다.

디지털말고 눈금 저울이 있었으나 다이어트를 하자니 소수점까지도 있고

좀더 정확한게 좋을 것 같아서 색깔도 예쁘고 해서 구매했습니다.

근데 솔직히 조금 실망입니다.

먼저 색깔이 완전히 다릅니다.

분홍색이 아니라 펄이 들어간 어두운 은색이라고 해야 하나... 암튼 완전 다릅니다.

컴퓨터상에 보이는 이런 색을 원해서 구매하시는 거라면

받아보시고 깜짝 놀라실 듯..

혹시 색상이 잘못온 거 아닌가 하고 말입니다.

그리고 생각보다 조금 얇습니다.

끝으로 가장 큰 문제점이라고 해야 하나...

저울이 평소에는 전원이 꺼져 있다가 일정한 무게를 주면 창이 불이 들어오면서

무게가 나타나는데 제가 마트에서 사용해본 다른 제품들에 비해서

전원이 좀 더디게 껴집니다.

보통 디지털은 한발을 발끝만으로도 살짝 눌러줘도 좋은데 이 제품은 두발을

완전히 올리고 서 있다가 껴지지 않아서 내려올 때 쯤에서야 껴집니다.

그리고 저희 집이 이상한 건지...

언니네에 있는 디지털은 방 어디를 옮겨다니면서 체중을 측정해도 같게 나오는데

이 저울은 거실, 방, 부엌 암튼 어디를 옮겨다닐 때마다 측정한 무게가 달라진다는

겁니다.

그것도 심할 때는, 거실에서 체중계 세게 너비정도밖에 안 옮겼는데도 무게차이가

무려 2kg이상이 난다는 겁니다.

그래서 체중을 측정할 때마다 이게 맞긴한건가....하는 생각이 듭니다.

사은품으로 온 줄자는 정말 유용한데...

본품인 체중계가 이 모양이니...

딱히 고장이라고 말도 못하겠고...

장소 이동시마다 체중이 달라지는 건 저희집이 정말 이상한 건가요?

암튼 전 별로 추천하고 싶지 않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알앤비]미쯔비시 유니볼 시그노 DX 중성펜 UM-151 0.38mm 중성펜 17가지칼라 - 블랙
미쯔비시
평점 :
절판


 
평소에 볼펜은 확인해보고 사는 편인데 가격도 할인되었고

무엇보다 하나를 사도 무료라서 망설이다가 구매했습니다.

전 옵션에 있는 색을 다 산 거 같아요.

첨에 3가지만 먼저 사보고 괜찮으면 더 사자 싶어서 2번 구매했습니다.

끊어짐 없고, 번지는 것도 없고 괜찮아요.

색깔도 예쁘고 맘에 듭니다.

다른 판매처에서는 일정금액 이상이여야 무료배송인데,

이 상품의 경우 무료라서 그점이 더 맘에 듭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비와 뼈다귀
조효은 지음 / 발해 / 2009년 3월
평점 :
품절


로맨스 소설 중 메디컬 소재를 너무 좋아합니다.
평소에 우리가 접할 수 없는 분야여서 그런지 모르겠지만 메디컬 소재 로맨스 소설은 출간대는 대로 빠짐없이 읽는 편입니다.
조효은 작가의 작품은 그녀의 정신세계를 읽고 작가님의 팬이 된 이래로 찾아서 읽습니다.
읽다보면 언제 다 읽었나 모를 정도로 흥미진진 그 자체입니다.
전체적인 줄거리는 여러분들이 많이 쓰셔서 전 생략했습니다.
남자주인공이 너무 매력적입니다.
전체적인 스토리도 좋고, 흐름이나 구성도 잘짜여 있어서 한 순간도 지루할 틈이 없습니다.
조효은 작가님의 문체나 문장 표현력은 역시 다른 분들과는 뭔가 차별화된 요소가 있는 것 같습니다.
딱히 뭐라고 꼬집어서 말할 순 없지만 아마 읽어 보신 분들은 다 알것 같습니다.
대사가 톡톡 튀면서도 유쾌, 상쾌, 발랄합니다.
읽다보면 정말 큭큭하고 웃게 됩니다.
언제 다 읽었는지 모를 정도로 금방 다 읽어 버렸다는 말이 딱 맞는 글들입니다.
[그녀의 정신세계]도 흥미진진하고 이 책도 재밌습니다.
[그녀의 정신세계]에 나온 인물들이 간간히 등장하는 것도 묘미입니다.
작가님의 특징이 하나더 있습니다. 
바로 전작에 나왔던 사람들이 다음 작품에도 나온다는 겁니다.
그래서 작가님의 글을 읽다보면 등장인물들이 하나같이 다 유기적으로 연관되어 있습니다.
소위 미친 인맥들이지요.^^
다른 많은(?) 분들의 바람처럼 동욱선생님과 항아의 러브 스토리도 완전 기대됩니다.
왠지 나올 것 같은 분위기인데, 아직 소식이 없네요.
하루하루 작가님의 새 작품을 기다립니다.
아직 읽어 보시지 않은 분들에겐 완전 강추입니다.
정말 재미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