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rque Du Freak: A Living Nightmare (Audio CD)
Darren Shan / Blackstone Audio Inc / 2013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약 5시간 30분 분량의 오디오북. 호러북인만큼 효과음이 마음에 들어요. 캐릭터와 목소리가 약간 어울리지 않은 조합도 있지만 대체적으로 재미있게 들었습니다. Narrated by: Ralph Lister

댓글(4)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서니데이 2015-07-07 15:5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무더운 여름이긴 하지만, 아무래도 보슬비님은 호러 장르를 좋아하시는 것 같은데요.^^ 그래도 오디오북은 조금 무섭지 않나요.^^ 오늘도 참 더워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보슬비 2015-07-07 16:41   좋아요 1 | URL
^^ 예전만큼은 아니지만 호러 장르 좋아해요.
이 책은 그래도 어린이/청소년 대상이라 그리 무섭지 않아요. 그래도 여름에 읽지 않으면 계속 미룰것 같아, 이참에 읽고 있어요.^^

진짜 무서운건 클리브 바커 `피의 책` 오디오북 살짝 들었는데, 밤에 완전 소름 돋았어요. 역시 무서움은 청각이 크게 좌우하는것 같아요.^^

2015-07-07 17:45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5-07-07 21:05   URL
비밀 댓글입니다.
 
Cirque du Freak (Paperback)
Shan, Darren / HarperCollinsChildren'sBooks / 2000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대런섄을 읽고 울다니.... -.-;;

더운 여름 그로테스크한 서커스를 만나 쉬원하게 보내려했는데, 대런 섄이 뱀파이어의 조수가 되어 가족을 떠나기 위해 죽을을 위장하는 과정에서 눈물을 흘렸어요. 아마도 오디오북을 들어서 더 실감이 났나봐요. 사랑하는 가족을 떠나는건 언제나 힘든일이예요.

댓글(2)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5-07-07 14:30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5-07-07 16:43   URL
비밀 댓글입니다.
 
It (MP3 CD)
Stephen King / Blackstone Audiobooks / 2010년 5월
평점 :
품절


 

오디오북에 관해서는 100자평 정도만 적는편인데, 가끔씩 너무 잘 읽어주는 나레이터를 만나면 글을 남기지 않을수 없게 하는것 같아요.

 

스티븐 킹의 'It'은 말할것도 없이 유명한 작품이라 오디오북 없이 읽을수도 있었지만, 최근에 '스티븐 웨버'가 나레이터 맡아 다시 오디오북을 출간했답니다. '스티븐 웨버'는 예전 스티븐 킹이 마음에 들어했던 TV드라마 '샤이닝'에서 악령에 사로잡힌 미치광이 아버지 '잭'의 역을 맡았던 배우기도 해요. 배우로써는 그리 큰 인지도는 없었고 저도 잊고 있었는데, 이번 'It' 오디오북 나레이터를 맡으면서 저에게 잊지 못할 인물로 남게 되었습니다.

 

아무리 배우라고 하지만 너무 연기를 잘해주었어요. 일반적으로 오디오북을 읽어주는 분들중 대부분 평이하게 책을 읽어주는 분들이 많아요. 가끔씩 캐릭터를 잘 이해해서 인물마다 목소리를 달리하여 읽어주는 분들이 있는데, 그런 경우 진짜 재미있기도 하고..... 캐릭터 이해력이 떨어져 오히려 읽는데 인물과 목소리가 매치가 안되어 방해가 되는경우도 있어요.

 

그런데 '스티븐 웨버'는 그런 경지를 넘어선것 같아요.^^

 

이 책의 분량만큼 많은 중요한 캐릭터들이 등장합니다.

그런 캐릭터들을 스티븐 웨버는 너무 소화를 잘해주었어요. 성별, 나이, 인종을 넘어섰다고 할까요. ^^ 여성 나레이터분들이 남성 목소리를 낼때는 어느정도 괜찮은데, 남성 나레이터분들이 여성 목소리를 낼때는 좀...... 잘 안어울리는 경우가 많은데, 스티븐 웨버는 여성 목소리도 다양하게 소화했답니다.

 

그중 가장 마음에 들었던 캐릭터는 빌과 리치였어요. 빌의 말더듬는 습관은 진짜 스티븐 웨버가 말을 더듬는것 같고, 익살꾼 리치는 진짜 스티븐 웨버가 리치로 빙의된 느낌이었답니다.

 

오디오북은 약 45시간 분량이어 진짜 길었어요. 너무 길어서 자칫 지루할수 있었던 이야기들이 스티븐 웨버 때문에 무섭고 즐겁게 읽을수 있었답니다. 확실히 'It'은 스티븐 킹의 최고의 책은 아니었지만, 오디오북은 최고였어요. ^^

 

그래서  'It'은 제가 들은 오디오북 중에 가장 긴 시간이면서 가장 재미있는 오디오북으로 기억 될것 같습니다. 당분간은 긴 오디오북은 잠시 넣어둬야할것 같아요. ^^;;

 

무시무시한 삐에로....

잠들기전에 듣다가 잠들어서인지.... 꿈에서 완전 살육판이었어요. -.-;;

흐르는 물이 핏물이 되는꿈을 꾸고.... 아무래도 이야기의 영향탓...

 

솔직히 지금 읽어서 그리 무섭지는 않았는데 말이죠.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It (Mass Market Paperback)
스티븐 킹 지음 / Signet / 1987년 8월
평점 :
절판


드디어 완독했다. 스티븐킹이 좋아서 하나, 둘 읽기 시작했었는데... `It`을 영어로 완독하다니.... 뿌듯함이 밀려온다... 그동안 `It`을 읽지 않고 기다려온 보람이 느꼈다. 여태껏 영어로 읽은 책 중에 가장 페이지가 많은듯. 이 책을 읽고나니 스티브 킹이 다시 한번 호러 킹으로 보인다.

댓글(6)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하늘바람 2015-01-22 10:4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우 대단하셔요

보슬비 2015-01-22 18:40   좋아요 0 | URL
댓글 감사합니다. ~~~ *^^*
100%로 이해한것은 아니지만 오디오북과 함께 들어서 더 재미있게 읽을수 있었던것 같아요. 지금 읽어도 재미있고, 무섭네요.

서니데이 2015-01-22 21:1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스티븐 킹이네요. 저는 이 작가는 늘 호러만 쓰는 것 같아요. 아닌 걸 알면서도 그러더라구요.^^

보슬비 2015-01-24 20:35   좋아요 1 | URL
네. 저도 스티븐 킹이 호러만 쓰는줄 알았었어요. 나중에야 `그린마일`, `쇼생크탈출`, `돌로레스클레이본` 같은 영화의 원작 소설 작가가 스티븐 킹이라는것을 알았었지요. 감동적인 소설도 좋지만, 언제나 스티븐 킹에게 기대하는건 공포소설인것 같아요.^^

2015-01-22 23:19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5-01-24 20:35   URL
비밀 댓글입니다.
 
Anna Dressed in Blood (Paperback)
Kendare Blake / St Martins Pr / 201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고스트 헌터와 저주받은 유령 이야기는 무척 흥미로웠어요. 게다가... 살짝 어울리지 않는 로맨스 조합도 은근 재미있네요. ^^ 2편이 궁금해지긴합니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해피북 2015-01-10 14:0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흠.. 그러니까 원서로 읽으신거죠? ㅎㅎㅎ 부럽습니닷!!

보슬비 2015-01-10 15:56   좋아요 0 | URL
네. 전자책으로 읽었어요.^^ 백퍼 이해하고 읽는건 아니예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