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 노무현 - 그의 마지막 하루
백무현 지음 / 이상미디어 / 2015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어떡해~~ㅠ
백무현 화백님,「만화 노무현 」2권. 3권~ 내주셔야 되는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5일 위암 악화로 별세, 서울 아산... https://story.kakao.com/ch/ohmynews/dIf58kFlP00

 

 

2015년「만화 노무현 」 출간 후원 프로젝트에 참여하여 책 뒤에 마노아님과 같이 내 이름도 실렸다.

2015년 7월 14일,「만화 노무현 」이 기적처럼 생일선물로 도착했다.

2권을 받아서 1권은 햇살마루작은도서관에 선물했는데....

 

그리운 사람...

그의 마지막 하루를 곱씹으여, 그를 죽음으로 내몬 이들을 응징하는 날이 올 때까지 기필코 깨어 있으리라!!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yamoo 2016-08-22 12:2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헐~ 만화 노무현이 나왔군요. 서점으로 고고해야 겠습니다!
박정희, 전두환 등등 만화는 봤는데....이 책도 기대가 됩니다~

순오기 2016-08-25 04:44   좋아요 0 | URL
네~ 2015년에 1권이 나와서 2권을 기다리고 있었는데... 이런 슬픈 소식을 접했네요.ㅠ
 

 

사람 사는 세상 노무현 재단에 올라온 소식입니다~

 

http://www.knowhow.or.kr/rmhworld/bbs/view.php?pri_no=999493607&tn=t6&wdate=&gno=0&stype=0&search_word=&page=1

 

 

그리고 새 책들이 더 있네요.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6-05-30 09:03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6-06-03 07:40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09년 5월 23일 새벽
그리고 그후 7년...


사람이 있었다.

작고
볼품없는
사람이 있었다.

아무도
주목하지 않는
사람이
있었다.

.
.

그리고
발자국

그가 남긴 노란 발자국
한 걸음 한 걸음 그 발자국을 따라가 보자.

어려운 길이다.
어두운 길이다.
의로운 길이다.

지치고 목마르고 발바닥이 부르틀 것이다.
보폭을 비난하는 사람도 있고
걸음걸이를 흉보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그래도 주저하지 말고 가자.
그래도 주저앉지 말고 가자.

발자국 없는 길을
터벅터벅 홀로 걸어간 이도 있지 않았는가.
내 앞엔 발자국이라도 있으니
그래도 다행아닌가.

.
.

나 다음에 누군가 또 이 길을 걸을 것이다.
내 발자국을 그대로 따라올 것이다.
내가 멈춘 곳에서 딱 한 걸음 더 걸을 것이다.

발자국은
그렇게 이어진다.

내가 움직여야 이어진다.

「노무현입니다」
-노무현 대통령 미공개 사진에세이-


댓글(6) 먼댓글(0) 좋아요(2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신갈나무 2016-05-23 06:27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임은 내 맘속의 영원한 대통령입니다.

순오기 2016-05-26 08:45   좋아요 0 | URL
동감입니다~ ^^

단발머리 2016-05-23 08:53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예전에는 분노와 억울함이 가장 강한 감정이었던 것 같아요.
그 다음에는 무력감이었구요.

7년을 맞이하는 오늘은... 그냥 슬퍼요.
어찌됐든 저들은 살아있고 대통령님은 그러지 못한다는 것에,
슬픕니다.
마음이 아파요...

순오기 2016-05-26 08:46   좋아요 0 | URL
공감 100배요~

나와같다면 2016-05-23 13:0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당신이 너무 그리워요..

순오기 2016-05-26 08:46   좋아요 1 | URL
저도요~
 

광주 금남로~ 5.18전야제!

 

 

 

 

 

 

 

자라나는 어린이에게 5월을 알려주는 책, 함께 읽으면 좋을 듯....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꿈꾸는섬 2016-05-17 23:0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전야제의 열기가 느껴지네요.^^

순오기 2016-05-26 08:46   좋아요 0 | URL
대단했지요~
 

00공원에서 만난 아끼는 사람이 있다.

그녀가 결혼하고 오랜동안(7년인가) 아기를 기다리며 애태웠는데.... 

지난해 낳은 아기가 첫돌을 맞았다. 지난 2월인가.....

 

'만나러 가야지, 기꺼이 축하해줘야지~'

소식을 접할 때마다  마음만 먹고, 여태 아무 것도 못해줬다.

정신 없는 일정이 지나고 주머니 사정도 좀 풀려서 한숨 돌리며 문자를 보냈다.

아기에게 사주고 싶은 책, 엄마 아빠가 보고 싶은 책을 골라보라고...

 

그녀에게 간밤에 답이 와서, 아침에 일어나 주섬주섬 장바구니에 담아 결제한다.

 

 

 

 

 

 

 

 

 

 

 

 

오늘 5월 17일은 누구보다 어린이를 사랑한 권정생 선생님이 하늘로 가신 날이다.

선생님과 같은 마음으로 아이가 자연과 더불어 건강하게 자라길 바라며 세 권을 더 담았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1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꿈꾸는섬 2016-05-17 08:2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여전히 주변을 잘 챙기시는 순오기님~^^
좋은 책들 가득이라 정말 좋아하겠어요.^^

순오기 2016-05-26 08:53   좋아요 0 | URL
잘 못 챙겨서 뒤늦게...^^

마녀고양이 2016-05-17 12:41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7년이나 기다렸던 아이가 얼마나 사랑스럽고, 기뻤을까 싶어서
저도 축하드리고 싶어지네요. 열두 달이라는 단어는 언제 들어도 참 예뻐요.

순오기 2016-05-26 08:53   좋아요 0 | URL
오랜만여요~ 마고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