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기념일에 오픈하려했던 샤토 팔머를 대통령 탄핵 축하주로 오픈했어요.^^

너무 너무 떨면서 TV시청했는데, 탄핵 확정되었을때 은비랑 함께 기쁨의 하울링을 했습니다.~~

아호~~~~~~

 

 

술이 달다~~.


댓글(15) 먼댓글(0) 좋아요(3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그장소] 2017-03-11 20:44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우와 ㅡ 이거 ... 라벨지가 엄청 고급져보이네요!
결혼 기념일 대신 탄핵 기념주!! 어쨌든 둘다 축하를 !^^

보슬비 2017-03-12 22:19   좋아요 1 | URL
라벨이 좀 멋지긴하지요.^^ 맛도 좋았어요. ㅎㅎ
둘다 기쁜날이지만 올해는 탁핵이 더 기뻐요... ^^

바다 2017-03-11 21:01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아우~~~~~~

바다 2017-03-11 21:01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모두 축하드립니다~

보슬비 2017-03-12 22:21   좋아요 1 | URL
네. 같이 축하해요~~^^

yureka01 2017-03-11 21:12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술이 팍팍 넘어가서 내속을 자극할때..그 기분..초공감..ㅎㅎㅎㅎ

보슬비 2017-03-12 22:22   좋아요 1 | URL
당분간 부분적 금주를 하고 있는데, 이번 주말은 축하주를 계속 마시고 있어요.
기분좋게 마시는 술은 약주죠. ㅎㅎㅎㅎ

cyrus 2017-03-11 23:56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어제 오늘 같은 날에는 치맥 먹기 좋은 날입니다. ^^

보슬비 2017-03-12 22:22   좋아요 1 | URL
치맥~~ 완전 은혜로운 조합이지요. ^^

단발머리 2017-03-12 08:25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우리 모두 축하해요~~~*^^*

보슬비 2017-03-12 22:22   좋아요 1 | URL
ㅎㅎㅎ 맞아요. 모두 모두 축하~~~ ^^

호빵 2017-03-13 01:52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ㅋㅋ 늦었지만 축 탄핵요~

보슬비 2017-03-14 00:17   좋아요 0 | URL
탄핵이 되어서 얼마나 다행인지... 이렇게 축하할수 있게 되어 무척 기쁘네요.^^

해피북 2017-03-13 10:10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이날은 닭도 잡고 국수도 먹었어야 했는데 못 먹어서 아쉽더라고요~ 탄핵 축하주 참 멋진날의 오픈이네요~~저는 티비를 보다가 끄다가 보다가 끄다가를 얼마나 했는지 모르겠어요~~ 말이 이상한 뉘앙스로 흐를때 조마조마 했는데 ㅋㅂㅋ~~ 그런데 결혼기념일도 살뜰히 챙기시는 모습 참 멋지세요^~^(저는 작년에 깜빡 잊고 지나서 지금도 속상하더라고요. 결혼기념일이라고 해봐야 맥주 한 캔 같이 마시거나 외식하는 정도지만 차츰 무뎌져 가는 것만 같아서 속상 했거든요 ~ 근사하게 보내진 않더라도 잊지는 말아야지 싶은. 그래서 올 해는 꼭 기억하고 있으려고요 ㅎㅎ

보슬비 2017-03-14 00:21   좋아요 0 | URL
저도 숨죽이면서 봤어요. 초반에 어라~ 이상하게 흘러가는데..하고 긴장했거든요. 탄핵되는 순간 은비 안고 같이 기쁨의 하울링을 했어요. ㅋㅋㅋㅋ

저희도 결혼 기념일 당일에 못 챙기는 경우가 많아요. 하필 그날이 신랑이 가장 바쁜날인 경우가 많아서 정말 당일에 축하는 경우는 가끔 있고 대부분은 당일에는 그냥 간단하게 말로 축하고 전주나 그후에 따로 데이트하게 되더라구요.^^

그런데 저희도 점점 기념일에 뭔가 챙기는것이 조금 귀찮아지는것 같아요. 그냥 특별히 뭔가 챈기지 않아도 곁에 있으면 그것으로 만족하게 되는것 같기도 하고....그래도 신랑이 완전히 잊으면 서운할것 같아요. ㅎㅎㅎ
 

 

야외에서 와인 한병 들고 나가도 좋겠지만, 와인따개에, 와인잔 바리 바리 챙기기 귀찮을때, 와인병이 잔이 되고, 따개가 필요하지 않는 핸디한점이 마음에 드네요. 맨 위의 와인은 팩소주가 생각나서 왠지 야구장에 가지고 가서 좋을듯...ㅎㅎ

 


댓글(9) 먼댓글(0) 좋아요(1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015-10-22 17:16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5-10-22 19:47   URL
비밀 댓글입니다.

cyrus 2015-10-22 20:4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야구장에 술 반입이 금지되어 있어요. 경기장 내 매점에 파는 술은 마실 수 있어요.

보슬비 2015-10-22 22:09   좋아요 0 | URL
ㅎㅎ 알죠. 그런데 예전에 팩소주를 얇게 펴서 양말이나 바지에 넣고 간거 생각나서... ㅋㅋ 팩와인다보니 그런 생각 잠깐 해봤어요. ^^

moonnight 2015-10-22 21:4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왼쪽에 와인담긴 작은 잔들이 차곡차곡 쌓인 저 와인!!! 신문에선가 보고 어디 놀러갈 때 진짜 좋겠다 했는데 어디서 파는지 모르겠어요. ㅜㅜ. 마트엔 없던데ㅠㅠ(매우 슬퍼함ㅠㅠ;)

보슬비 2015-10-22 22:10   좋아요 0 | URL
이마트에 있어요. 레드와 화이트 봤는데, 항상 살까...하다가 집에서 먹기엔 아까워 구입하지 않았지만 야외 바베큐할때 사가면 좋겠다.. 생각했어요. 약 15000~2만원 선이었던걸로 기억합니다.^^

moonnight 2015-10-22 22:27   좋아요 0 | URL
앗 그렇군요. @_@; 집근처에 이마트가 없는데 멀리 원정가야겠어요. 불끈!!!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해피북 2015-10-23 10:3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요즘 와인에 빠져서 ㅋㅋㅋㅋ 이런 정보 정말 좋아요^^
와인중에서 소주따궁 같이 생긴 와인이 많이 나왔더라구요.
그래서 코르크마개 딸 걱정은 없지만,잔은 들고다니기 불편한데
잔까지 포함되어 있으면 정말 편하겠어요 ㅎㅎ

그런데 보슬비님 야구 좋아하시나봐요 ㅎㅎ
전 야구장에 한번도 가보질 못했는데 양말이나 바지에 넣어 스릴을 즐기셨을 보슬비님을
상상하니 아빠미소가 생겨나네요 ㅋㅋ

보슬비 2015-10-26 16:23   좋아요 0 | URL
야구는 저랑 같이 사는 사람이 무지 좋아해요. ㅎㅎ 저는 그냥 서당개정도...ㅋㅋ
요즘은 마트에서도 와인을 많이 판매해서 대중적으로 다가온것 같아 좋아요. 가격이 조금 더 저렴해지면 좋겠지만, 그래도 초기에 와인 접할때보다는 많이 가격이 좋아졌고, 데일리 와인도 나오고...^^ 좋은 와인을 알게 된다면 추천해드릴께요~~
 

 

책 살때랑 와인 살때...

 

오늘부터 와인 장터 시작!!

가격이 좀 있는것은 캐리어 받아서 담고, 나머지는 데일리 와인으로 구입했는데 내일은 롯데 습격하러 갈지 고민중이예요. ^^;;

 

 

생 클레어 비카스 초이스 소비뇽 블랑 버블스 2013

Saint Clair Vicar's Choice Sauvignon Blanc Bubbles

 

 

뉴질랜드 와인으로 추천받아서 구입했는데, 와인 디자인만큼이나 맛도 그린그린한 맛이었어요.^^  청포도와 풋사과의 맛이 난다고 할까요.(싫어하시는 분은 풀맛이 난다고 할수도 있을수...ㅋㅋ)  쇼비뇽 불랑으로 만든 스파클링은 처음 마셔보는데, 단맛은 쏴악 빠지고 상큼한 드라이한 청량감이 좋았습니다. 함께 한 안주는 문어숙회와 관자 버터구이, 명태 회무침과 마셨는데 잘 어울렸어요.

 

또 다른 매력은 보통 스파클링 와인은 코르크 재사용이 불가능한데, 핸디한 마개로 다 마시지 않아도 뚜껑을 막을수 있고, 다른 와인에 재사용이 가능해서 이제 스파클링 와인 마실때 걱정할 필요가 없어졌어요. ^^

 

 

누에보 문도 레세르바 까베르네 소비뇽

nuevo mundo cabernet sauvignon

 

유기농으로 만든 와인이고 적극 추천해서 마셔보았어요. 보통 마셨던 까베르네 소비뇽보다 라이트한 맛이 가볍게 마시기 좋았습니다. 마시면서 피노 누아가 생각났어요. 함께 먹은 음식은 삼겹살.... 무겁지 않아 잘 어울렸습니다. ^^

 

                                                                                                                        


댓글(8)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hellas 2015-10-16 17:5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생클레어 샀어요:) 2014 년산이지만. 덕분에 맛이 궁금해져서~~

보슬비 2015-10-16 20:26   좋아요 0 | URL
ㅎㅎ 입맛에 맞으셔야할텐데....^^
저는 단맛을 좋아하지 않아서 좋았는데, 동생은 싫어하더라구요.(풀맛난다는 사람이 동생입니다.ㅎㅎ)

홀짝 홀짝 마시다가 2/3을 혼자 마셨더니 좀 취하네요. 뚜껑이 있어서 이틀정도 나눠 마시면 좋을것 같아요. 그런데 단맛을 좋아하지 않으시다면 가격대비 운드라가에서 나온 스파클링 와인이 생클레어보다 반값에 판매하고 있는데 그거 추천드려요~

hellas 2015-10-16 20:28   좋아요 0 | URL
잘샀네요. 저 단거 취향아니예요:) 운드라가!! 기억해뒀다 사볼께요:0:0:0

보슬비 2015-10-16 22:59   좋아요 0 | URL
http://blog.aladin.co.kr/boslbee/7790166

운두라가 사진이 있어서 댓글 남겼어요.^^ 옆에 있는 간치아도 달지 않아서 좋았는데, 와인 고르실때 도움이 되시면 좋겠어요. ㅎㅎ

2015-10-17 22:34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5-10-18 22:52   URL
비밀 댓글입니다.

해피북 2015-10-18 18:1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히얏! 와인이 한가득 제마음이 꽉찬 느낌이예요 ㅎㅎ 저는 집앞 마트에서 보일때마다 하나 두 개씩 모으고있는데 ㅋ 엊그제 마신건 마시고나면 끝에 청포도향이 남아서 되게 신기했어요 ㅋㅂㅋ 아직 와인을 잘 모르지만 조금씩 알아가는 중이랍니다. 아 제것두 코르크마개가 아니라서 처음엔 되게 당황했던 기억이 ㅎㅎ 요즘 와인때문에 `신의 물방울`이란 만화가 보고 싶었는데 45권까지 나와서 엄두가 안나더라구요 ㅋㅂㅋ

보슬비 2015-10-18 22:54   좋아요 0 | URL
맛아요. 다른술과 달리 와인은 맛이 다양해서 참... 어떻게 골라야할지는 모르지만, 처음 선택한 와인을 마실때 정말 맛있으면 너무 좋더라구요.

어떤 와인은 호두맛도 나고 꽃맛도 나고 그래요.^^
저도 신의 물방울 읽고 싶지만, 읽으면 너무 와인만 찾을것 같아 두려워서 못 읽겠어요. ㅋㅋ
 

 

선물 받은 돔페리뇽.

이런 선물은 대환영~ ^^

 

사실 와인 선물을 받을때마다 가끔씩 와인 냉장고 갖고 싶다는 생각이 조금씩 들어요. 와인 냉장고가 없으니 좋은 와인 선물 받으면, 잘 보관을 못할까봐 빨리 마시는 편이거든요. 와인 냉장고만 있으면 잘 보관해두었다가 특별한 날 마시고 싶은데...^^

 

그래서 신랑과 둘이서 레스토랑에 가져가 마실까하다가 그냥 동생네 가족과 함께 저녁 먹으면서 마셨더니 와인이 코로 들어가는지 입으러 들어가는지 모르겠더라구요. ㅋㅋ

 

 

리미티드로  병바닥에 버튼을 누르면 불이 들어와요.

불끄고 사진 찍으려다가, 조카가 빈병 가져가서 아래 사진은 다른곳에서 퍼왔어요.

 

 

이런 분위기....^^

사진 속 4병이 모두 제거라면 좋겠어요. ㅋㅋ


댓글(6)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015-10-10 16:08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5-10-10 20:34   URL
비밀 댓글입니다.

붉은돼지 2015-10-10 20:4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우!!! 돔 페리뇽~~~
돼지도 한 입 후룹후룹 쩝쩝 맛 좀 보고 싶어요 ㅜㅜ

보슬비 2015-10-11 10:32   좋아요 0 | URL
저도 선물로 들어와서 처음 맛보았어요. ㅎㅎ
제 돈 주고는 책이 몇권인데...하며 못 사먹죠. ^^
이런 선물 매일 받고 싶다하면 욕심쟁이겠죠? 그러면 좋아하는 사람들과 마구 마실수 잇을텐데... ㅋㅋ

해피북 2015-10-11 09:1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두 어제 양파와인 한 잔마시면서 보관문제로 고민을 했어요ㅋ 한 달전쯤에 와인에 양파넣어놓고 몇번 마시다가 그대로 냉장고에 넣었는데 양파때문인지 냉장고 온도 때문인지 맛이 완와되어서 순해지고 차가워서 와인 특유의 맛이 사라졌더라구요 이제 날이 선선해졌으니 꺼내놓을까봐요. 그리구 병 정말 탐나는데요 ^~^

보슬비 2015-10-11 10:34   좋아요 0 | URL
해피북님은 양파와인 만드시는군요. 저는 양파 와인 마셔본적이 없어서 어떤 맛일지 상상이 안되요. 와인은 그냥 마셔도 맛있는데...ㅋㅋ

특히 레드와인은 일반 냉장고에 넣기에 너무 차갑죠. 화이트는 차갑게 마시는게 괜찮아서 한두병씩 냉장고에 넣어두기는 하지만 그리 오래 두지는 않아요. 이참에 작더라도 와인 냉장고 하나 장만해볼까 심히 고려해봐야할것 같아요.^^

병은 조카가 탐난다고 들고갔어요.
밤에 켜놓으면 베드 램프 같아요. ㅋㅋ
 

집에서 가볍게 마실수 있는 화이트 와인 좀 찍어서 보내달라는 문자를 받고 찍다가 페이퍼로 올렸어요. 가끔 마시는 편이라 그리 많지는 않았어요. 추석을 대비해 마시고 싶은 와인 몇개 더 사와야할것 같아요. ^^

 

 

요즘 와인의 1/4, 1/3 분량으로 미니 와인이 나왔어요. 한두잔 마시기 딱 좋은 사이즈.

요 와인들은 달달해서 사실 저를 위해서가 아닌 동생을 위해서 구입한 와인.

도수도 5%정도로 맥주 정도 알콜.

 

 

동생도 저도 좋아하는 와인.

달달하지만 보통 단 와인들은 5%정도의 알콜함량인데, 리즐링은 대체로 9%~10% 정도로 쉬원하게 가볍게 마시기 좋아요.

 

 

단것을 좋아하지 않는 나와 신랑을 위한 스파클링 와인.

스파클링 와인을 구입할때 잘 모르시면 알콜 함량만 보고 달다/안달다 구분할수 있어요.

알콜함량인 5%정도이면 단 와인, 10%정도이면 단맛이 빠지고 산미가 강한 와인일 경우가 많습니다. ^^ 위의 2병은 그래서 동생은 별로, 나와 신랑은 OK.

 

 


댓글(8)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015-09-17 17:11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5-09-17 17:18   URL
비밀 댓글입니다.

다락방 2015-09-17 17:4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뿔싸!! 추석에 집에서 마시기위해 저도 와인 좀 사놔야겠군요!!

보슬비 2015-09-17 17:44   좋아요 0 | URL
맞아요. ^^ 그리고 추석 선물로 특가로 나온 와인들이 있는지도 봐야할것 같아요.^^

해피북 2015-09-18 12:1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웃! 좋은 정보네요 ㅎ 집에서 가끔 마실려구 사놓긴 한데 살때마다 고민스럽더라구요 뭘사야하는지 몰라서 말이죠 ~ 앞으로도 좋은정보 부탁드려요. 아 그런데 혹시 화이트와인 말구 레드와인도 추천을ㅋㅂㅋ, 신랑은 도수 낮으면서 단 화이트를 좋아하는데 저는 도수 있는 레드와인을 좋아하해서 혹시 아시면 레드와인도 소개해주세용^~^

보슬비 2015-09-18 16:30   좋아요 0 | URL
지금 집에 있는 와인은 G7 아니면 아주 비싼 와인 한병 정도만 있네요. ㅋㅋ 다음에 한번 가서 데일리 와인 종류 찾아보고 알려드릴께요. 보통은 여자분이 화이트를 남자분이 레드를 좋아하는데 해피북님은 레드와인을 좋아하시는군요.

좀 라이트한쪽이 좋으면 포도품종 `피노누아`도 좋더라구요. ^^

해피북 2015-09-18 16:56   좋아요 0 | URL
네 ㅋㅋ 제가 입맛이 시골스러워서. 술은 술맛이 나야하고 홍시는 홍시맛이 나야한다는 ㅋㅋㅋ 세계맥주 판매하는 곳을 가도 제가 마시는건 온전히 맥주맛이 나는 술만 찾아요. 그 음료수맛 나는 맥주는 신랑이 참 좋아하구요 ㅋㅋ 무튼 `피노누아`는 다음에 가서 꼭 찾아봐야 겠어요 ㅎㅎ 정보 감사합니다 보슬비님^^

보슬비 2015-09-18 18:01   좋아요 0 | URL
그럼 피노누아도 좀 라이트할수도 있겠어요.^^
레드중에 좀 드라이하면서도 여성스러운 맛이랄까요.

무게감있는 레드를 원하신다면 말벡이나 카베르네 쇼비뇽 품종도 좋을것 같네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