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시간에 시 읽기 2 나라말 중학생 문고
이명주 엮음 / 나라말 / 2003년 10월
평점 :
구판절판


중학교 1학년 때, 아들녀석이 독서노트에 남긴 기록이다. 이 책에 수록된 시들은 중학생이 이해하기엔 만만치 않은 것도 많은데, 나름대로 가슴을 꽝~ 치는 울림이 있었던 듯하다. '켄터기후라이드 치킨 할아버지'를 통해 '함민복'이란 이 시대 시인의 이름만 기억해도 좋으리라. 훗날 더 관심이 생긴다면 함민복의 시집을 뒤적거려도 좋으리라. 이렇게 생각하면 눈높이라는 게 따로 없을 듯 싶다. 시적 감수성이 풍부한 시기가 따로 있는 것은 아닐 듯하니, 그저 어느 때든지 가슴을 울리는 시 한편을 발견하는 것으로 족하다.

켄터기후라이드 치킨 할아버지        -함민복-

그는 음식의 영웅
세계적인 주방장
기름 닭 타고 한국을 상륙한 맥아더

열한 가지 특제 양념과
정성으로 여러분을 요리하겠다고
티브이 광고까지 하는
지팡이 들고, 안경 쓰고, 가늘고 검은 넥타이 MAN

그는 FBI요원인지도 모른다 

지령: 한국 맛의 문화를 정복하라
        조선닭-토종이 별로 없고 외국 국적을 갖고 있는 닭이므로 별 죄의식 가질 필요 없음-의 목을 미국식으로 비틀어라 그래야 미국 자본의 아침이 밝아올 것이다 조선의 영계들, 영개들을 공략하라 외가로 유전하던 맛을 끊어라 그리고 세계적인 차원에서 외가에서 외국으로 맛이 유전하는 시대라는 달착지근한 양념을 처발라라 만국의 켄터기후라이드 치킨 식도락가여 단결하라

그 누구의 전신상도 조선팔도에

저리 번식력 있게 세워지지는 않았다
저렇게 높은 빌딩을 횃대로, 밤마다,
네온사인으로 빛나는, 닭벼슬 쓴,
저 노인의 교묘한 웃음띤 얼굴

쳐라

치지 못하면 우리가 닭대가리다.


댓글(5)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마노아 2008-03-22 12:2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중학교 1학년 때 이런 글을 썼단 말이지요. 다들 뭐가 되어도 될 애들이에요. 벌써 싹이 보인다니까요. ^^

순오기 2008-03-22 12:50   좋아요 0 | URL
다들 뭐가 될거라 믿고, 우리집을 이 다음에 기념관으로 만들거라니까요.ㅋㅋ 앞집까지 사서 마을도서관으로 만들고... 꿈꾸는 엄마 ^^

희망찬샘 2008-05-25 11:4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마을 도서관. 정말 멋집니다. 저도 책 많이많이 모아서 퇴직하고 나면 귀중하게 어딘가에 기증하던지, 우리집을 도서관으로 만들던지... 작은 꿈이지만, 이런 꿈을 꾸고 나니 책 사는 일도 신나기만 합니다.

순오기 2008-05-25 12:10   좋아요 0 | URL
지금도 작은도서관 역할을 하고 있지만, 마을도서관을 꿈꾸면 어떤 형태로든 이루어질거라 믿어요. 그래서 저도 열심히 책을 사들이고 있어요. 마을도서관이라면 이런 책은 갖고 있어야지~ 이러면서요.^^

whitebread 2008-10-17 08:3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정말 대단하군요.^^고등학교 들어가서 오히려 글을 쓰지 않게되는 애들도 있거든요. 스트레스를 받지 않으면서 꾸준히 글을 쓸 수 있으면 좋겠네요.
 
한가지는 똑소리나게 잘하는 아이들의 19가지 특징
남석기 / 문공사 / 1998년 11월
평점 :
절판


민경이가 4학년 겨울방학에 독서록에 남겨 놓은 걸 보면서 웃음이 났다. 난, 이런 솔직함이 좋다. ^^ 이 책을 검색해보니 절판이었지만, 민경이가 주인공 진수에게 남긴 편지를 올려본다. 2006년에 한 다짐이 2008년인 지금, 잘 지켜지고 있는지 확인도 할 겸......^^ 자, 님들은 년초의 다짐을 잘 지켜나가고 있나요? 한가지 일이라도 똑소리나게 잘 하려면, '작심3일'을 사흘마다 하면 일년내내 잘 지켜낼 수 있을거라 생각합니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마노아 2008-03-22 12:2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고슴도치 이모를 안 할 수가 없다니까요! 민경이는 약속지킴이로 잘 살고 있는 거지요? 아, 너무 사랑스러워요(>_<)

순오기 2008-03-22 12:48   좋아요 0 | URL
예, 민경이는 자기 일 제가 알아서 척척~ ^^ 친구랑 놀기로 했다고 나갔어요. 애들 셋 중 사회성이 제일 좋은 듯해요. ^^

bookJourney 2008-03-23 05:1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푸하, 약속 지킴이의 웃는 표정에 반짝이는 왕관까지~ 너무 귀여워요~
우리 아들은 이런 곰살맞은 행동은 안 할테니, 어서 딸내미가 크기를 기다려야겠네요.
갑자기 걱정이 생기는군요, '음, 울 딸이 날 닮으면 이런 아기자기한 다짐글은 안 쓸텐데' 라는 ... ^^;;

순오기 2008-03-23 07:16   좋아요 0 | URL
딸내미의 곰살맞은 행동도 어릴때 뿐이겠죠? ^^
음, 엄마가 먼저 곰살맞은 애정 표현을 많이 한다면, 슬이도 따라하겠죠!ㅎㅎ
 
부럽다~~구름빵 만들고 싶어, 먹고 싶어, 두둥실 날고 싶어 ^^
구름빵 한솔 마음씨앗 그림책 2
백희나 글.사진 / 한솔수북 / 2004년 10월
평점 :
구판절판


겨울에 아이들과 이 책을 읽고 독후활동을 다양하게 했다. 그때 리뷰에도 올렸지만, 초등생들이 학년을 불문하고 다 좋아했다. 다 큰 우리 애들도 엄청 좋아하며 즐겼다. 우리 작가의 창작물이 빈곤한 우리나라에 이런 참신한 창작그림동화가 있다는 것에 후하게 점수를 주었다. 앞으로 자기들도 이런 노력을 해야할 것 같다는 말과 더불어... 초등학교 6학년, 마지막 겨울방학에 숙제도 별반 않던 민경이가 너무나 참담한 독서록이 민망했던지 부랴부랴 그려댄 '구름빵' 광고였다. 이 광고를 보고 '구름빵'을 사는 독자가 있다면 광고가 성공한 걸까? ^^


댓글(13)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순오기 2008-03-20 12:0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잉~ '과연'이 '과언'처럼 보이네.^^
얘는 광고 만들때마다 '무이자할부00개월' 이런 문구를 항상 쓰는 것 같다.ㅎㅎㅎ

bookJourney 2008-03-20 12:52   좋아요 0 | URL
너무 귀여워요, 호호.
벌써 제 머릿속에는 '울 아들한테도 시켜봐야지~'가 떠오르네요. ^^

순오기 2008-03-20 23:25   좋아요 0 | URL
'울아들한테도 시켜봐야지!' ^^
생각보다 애들이 이런걸 즐겨요~~~~~ 나름 감각도 키우고 좋아요!

글샘 2008-03-20 13:2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무이자 할부...
아이들 머리에서 벌써 저런 것들이 떠오르는군요. ㅠㅜ

순오기 2008-03-20 23:27   좋아요 0 | URL
무이자할부~~ 사실 난 카드회사에 수수료 내기 싫어 무이자할부가 아닌 건 절대 할부로 안 사거든요. 엄마가 무이자할부만 하는 줄 알았을까요?^^

조선인 2008-03-20 13:5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어쩌죠, 전 이미 샀는데요. =3=3=3

순오기 2008-03-20 23:28   좋아요 0 | URL
ㅋㅋ알라디너 중에 어린 자녀 두신분 중에 이 책 없는 분도 별로 없지 않을까 싶어요.^^

웽스북스 2008-03-20 23:4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유명한 책이군요, 저는 가능한 한 할부는 안하는 게 원칙인데 무이자는 이제 좀 해볼까봐요, 한번에 카드값 목돈 나가려니 가슴이 쓰려요 으흑 ㅠㅜ

순오기 2008-03-21 01:19   좋아요 0 | URL
우리 큰딸 숙녀준비하느라 무이자할부도 안돼서 일시불로 질렀으니엄청 나올건데...^^

라로 2008-03-20 23:5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 책 정말 마음에 쏙 들었어요~.
번역해서 수출하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죠~.ㅎㅎ
그때 민경양의 광고를 보내볼까용???호호호

순오기 2008-03-21 01:20   좋아요 0 | URL
그러게요. 영어로 된 책도 있던데, 민경이 광고를 쓰려면 좀 수정해야겠죠.^^

최상철 2008-05-07 07:3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앗~~ 제가 갖고 싶어하는 그림책 1순위인데요.
책방에서 볼 때마다 읽는데, 집으로 못 데려왔어요~
구름빵 광고보니 데리고 오고 싶네요~ ㅎㅎㅎ

순오기 2008-05-08 14:47   좋아요 0 | URL
그림책은 짧은 글과 그림이지만 많은 이야기를 담고 있지요.
우리 작가들의 창작그림책이 많이 많이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ㅎㅎ얼른 집으로 데려가세요~~~ 충분히 사랑받을만한 책이죠!^^
 
중1-1 국어교과서에 실린 원작을 살펴보다.
국어시간에 시 읽기 1 나라말 중학생 문고
배창환 엮음 / 나라말 / 2000년 4월
평점 :
구판절판


아들녀석이 중학교 1학년 때 제법 진지하게 써 놓은 글이 감동스럽다. 나름대로 충격과 감동을 받았음이 잘 드러난 솔직한 글이라 스캔받아 올린다. 이렇게 시 한편이 내 가슴으로 들어오는 날, 우린 시적 감성을 가진 시인이 될 수 있지 않을까?

중학교 1학년 1학기 국어 7단원에 기형도의 '엄마 걱정'과 하대원의 '아버지 오실 때'가 실렸는데, 아들은 그 시보다 안도현의 이 시에 상당히 충격받은 듯하다.


댓글(8)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글샘 2008-03-19 14:1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중학교 교과서 시가 참 어렵습니다.
요즘 보니 '황동규의 즐거운 편지'도 실렸더군요.
쉽지 않은 신데...

순오기 2008-03-20 08:54   좋아요 0 | URL
그러게요. 교과서에 실리는 시든 소설이든 제대로 이해할 수 있을지 걱정스럽더군요.ㅠㅠ
그래도 학창시절 배운 것들이 제일 오래 남기 때문에 살다보면 그 심오한 의미를 제대로 깨닫겠죠!^^

웽스북스 2008-03-19 18:5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똑부러져라, 아주 그냥 애들이 다들 어찌나 똑똑부러지는지
순오기님 완전 든든하시겠어요

순오기 2008-03-20 08:55   좋아요 0 | URL
ㅎㅎ 똑부러지는가요? 든든하겠다니 감사합니다!
사실 솔직하긴 해요. 누군가에게 아부하기 위한 발언은 하지 못하는 걸 보면, 똑 부러지는 것 같기도 하고... 다. 지에미를 닮았는지도.ㅋㅋ

bookJourney 2008-03-20 12:5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전 이 시 읽으면서 한참 생각했는데 ... 역시 삼남매 모두 글쓰는 데 남다른 재주가 있는듯해요 ~

순오기 2008-03-20 23:33   좋아요 0 | URL
이 시, 정말 짧지만 오래~~~~~ 생각하게 하죠.^^
글쓰는 재주는 아니고, 아마도 독서의 내공이 조금 쌓였을거라 생각해요.

마노아 2008-03-22 12:5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요새는 중학교 때 이런 시를 읽는단 말이지요. 놀라워요! 그런데 이 글 왜 저는 지금 봤을까요. (순오기님과 같은 증세를^^;;;)
참참, 제목 보고서 떠오른 노래 하나! 이승환의 '물어본다' 들어보셔요. 가사가 너무 좋아요. 노래도 당근 좋지요~

순오기 2008-03-22 13:56   좋아요 0 | URL
ㅋㅋ 우린 동병동지?^^
교과서에 실린 건 아니고요, 중학생을 위한 '국어시간에 시읽기'에 실렸어요.
음, 이승환 노래는 찾아서 들어봐야겠군요.
 
쓸 만한 아이 - 개정판 책읽는 가족 34
이금이 지음, 원유미 그림 / 푸른책들 / 2007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우리 시대 최고의 이야기꾼이라 찬사를 받는 이금이 작가의 단편집으로, 이 책에 실린 단편 중 '우리 집 우렁이각시'는 5학년 1학기 '읽기' 교과서에, '대화명 스타짱'은 5학년 2학기 '읽기'에, '대화명 인기 최고'라는 제목으로 실렸다. 3부로 나뉘어 모두 12편의 이야기가 실렸는데, 우리 아이는 마음 당기는 단편으로 학년마다 다른 독후활동을 했었다. 아래는 4학년 때 '우렁이 각시'를 읽고 그린 만화다. 연필로 글씨를 써서 잘 보일지 모르지만, 책의 주제를 잘 나타낸 듯하다.




댓글(3)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순오기 2008-03-20 08:5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우리 민경이가 글씨를 제법 예쁘게 쓰는데, 요 만화에 쓴 글씨는 별로군요~ㅎㅎㅎ

bookJourney 2008-03-20 12:5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호, 이런 독후활동도 가능하군요. 귀여워라~~~

순오기 2008-03-20 23:34   좋아요 0 | URL
애들이 만화 좋아하잖아요. 우리 애들은 만화로 곧잘 표현하는데, 나름 꽤 괜찮을때도 있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