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명록




하루보람 2016-04-06  

로쟈님 안녕하세요
팬입니다!

저는 로쟈쌤 강의를 참 좋아하는데요
로쟈님은 많이(?) 활동적으로 보이지 않는데 (아이고 조심스럽습니다 ^^::)
강의를 시작하면 뭔가 에너지가 막 나오는 거 같아요

음 워낙 책도 많이 읽으시고 강의하시는 내용에 대해 꿰뚫고 있으니
다른 강의 기술(?) 안 써도 아는 것이 흘러넘치는 것 같은 느낌입니다.

제가 이렇게 글을 쓰는 이유는 저도 직장에서 발표나 강의를 할 일이 생기는데요
저는 아주 내성적(?!)이고 부끄러움뿐만 아니라 강의 내용 자체를 구성한다거나 이런 것도 잘 못하는 듯합니다. 총체적 난국이랄까요 ㅎㅎㅎㅎㅎㅎ (웃는 게 웃는 게 아닙니다............)

근데 저는 욕심이 많아서 로쟈님처럼 강의하고 싶어요... 언젠가는....언젠가는.....
.
로쟈님 강의는 매시간이 굉장히 알차고 시간 배치도 알차고 등등 늘 "와!!"하고 돌아오는데요
사실 강의 속에 담긴 내용이 너무 좋아 명강의라는 것을 알지만


아주 혹시나 로쟈님도 강의를 맨 처음 하실 때, 어떻게 음 노력하시거나 참고하시거나 그런 것들이 있을까요? 아니면 이런 고민하고 있는 저에게 한마디 조언 좀 해주시면 안 될까요

좋은 강의 들려줬더니 이제 그 겉 보자기까지 내달라는 소리 같기는 한데요
실례 무릅쓰고 이렇게 글을 올려봅니다!

어떤 글이라도 한 줄만 써주시면 가슴에 새기고 그 의미를 파악해 보도록 노력할게요 ㅠㅠ
선생님은강의 롤모델이에욤

 

 
 
로쟈 2016-04-06 23:0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안녕하세요. 흠, 강의를 맨처음 한 때는 20년 전이라...^^; 다른 일이 그렇듯이 강의도 오래 하다 보면 그것대로 노하우가 생기는 것이죠. 아마 20년 전에는 저도 `총체적 난국`이었을 거예요.^^; 다만, 강의와 관련하여 제가 중요하게 생각하는 건 주제에 대한 저 자신의 관심입니다. 제가 흥미를 갖고 알고 싶어하는 것이어야지 듣는 분들도 관심을 갖지 않을까 해요. 잘 알고 있는 내용을 강의하기보다 스스로 알고 싶어하는 내용을 강의할 때 더 잘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하루보람 2016-04-07 08:42   좋아요 0 | URL
역시 용기 내서 묻기를 잘했습니다 !!!!!^^
`저 자신의 관심` 새겨듣겠습니다. 그러고 보니 이번에 준비한 제 강의 내용은 무난하게 넘어가려고 애쓴 느낌입니다. 아직 시간이 많으니 제가 궁금하고 흥미 있던 내용을 보충해보려 합니다. 그러다 보면 강의 뿐 아니라 제 이해력도 늘어나겠지요? 정말 감사드립니다! 다음 주 화요일 러시아문학 강의 때 뵙겠습니다 ^^
 


최신기 2016-03-22  

이진아 도서관에서 러시아 문학듣는사람입니다.
선생님 강의하는곳 알려주셔요~
가르켜 주셨는데 까먹었습니다.^^
 
 
로쟈 2016-03-23 00:5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서재태그에서 `강의`를 클릭해보세요.~
 


니페딘1T 2016-03-17  

참 궁금해떤 주제에 관한 책을 소개해 주셨네요...


왜 가난한 사람들은 부자를 위해 투표하는가?


꼭한번 읽어보겠습니다.


아 그리고.. 로쟈님의 인문학 서재란 책... 어제부터 보고 있는데, 와... 어렵네요. ㅎㅎㅎ 제가 참 책을 안읽긴 안읽었는듯..... 모르는 단어와 모호한 단어들도 많고, 문장구조 구분도 잘 안되고... 독해실력이 이정도일줄...... 맨날 전공서적만 봤던 지난 세월소게 저의 독해실력은 점점 퇴화되어 간듯 합니다. 


여튼, 열심히, 그리고 로쟈님 말마따나 잼나게 함 읽어봐야죠. 잼있어야 하는데 눈꺼풀이 한번씩 무거워집니다.


좋은책 앞으로 많이 소개해 주시고 또 써주세용. 


감사합니당.


...


아 그런데.... 블로그 글 아래에 댓글은 못다나요? 버튼을 클릭해도 글적는 칸이 안나오네요...

 
 
로쟈 2016-03-17 23:5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네, 댓글은 닫혀 있습니다. 방명록으로 소통하고 있어요.^^; 인문학 서재는 흠, 그래서 호오가 갈리는 것 같네요. 너무 안 읽힌다면 다른 책으로 넘어가시는 게 좋습니다.~

니페딘1T 2016-03-18 08:1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너무 안 읽힌다까진 아니구요... 제가 독서력이 엄청 딸리는거죠. ㅎㅎㅎ 예전에 읽었었던 애들러의 독서법책을 참고하면서 이참에 독서력 레벨을 올려야 할 듯 합니다.

오늘보니 인도쪽 역사서 소개글이 있네요. 아... 다 사고 싶네요 ㅎㅎㅎ 즐거운 불금 보내십시오.

^^

니페딘1T 2016-03-19 11: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어렵다고 느꼈는데 계속 보니까 이거 잼나네요. 키득키득 거리면서 보고 있습니다. 물론 어려운 단어는 네이버사전 찾아보면서요...... ㅋㅋ

로쟈 2016-03-19 15:29   좋아요 0 | URL
^^
 


kimbechu 2016-03-13  

이미 알고 계시겠지만, 레핀미술아카데미 출신이며 거기 교수로 35년간 재직한 화가 변월룡 전시회가 국립현대미술관 덕수궁관에서 열리고 있어요. 파스테르나크, 미하일 두진을 비롯, 근원수필의 김용준의 초상과 편지 및 한설야, 이기영, 최승희 등의 초상을 만날 수 있어요. 러시아문학을 전공하신 선생님께서 꼭 보시면 좋겠다 싶어서요. 선생님의 강의를 노원평생학습관에서 들은 인연으로 이렇게 방명록에 남깁니다. 건강하시고, 건필하시길.

 
 
로쟈 2016-03-13 19:3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네 감사. 소식 들었습니다. 내달쯤에 시간을 내보려고 합니다.~
 


니페딘1T 2016-03-12  

안녕하세요 로쟈님... 누군가의 소개로 이 블로그를 알게되어 다양한 분야의 책들을 눈팅하고 갑니다... 그리고 소개해 주신것들 중에 관심가는 것들을 카트에 넣었습니다. 감사드려요.

한가지 질문을 해도 될까요?
책을 많이 보면서 재미있게 지낼려고 하는데, 특히 외국책들을 고를때 조금 망설여 지는게, 번역문제입니다. 대부분은 번역이 잘되어 있어 읽는데 문제가 없지만 가끔 번역이 좀 엉성해서 내용보다 문장을 이해하는데 시간이 더 많이 걸리는 책들도 있더라구요... 로쟈님이 추천해주시는 책들은 적어도 번역에서만큼은 큰 문제없는 책들이라 여겨도 될까요? 물론 로쟈님의 독해력과 저의 어설픈 독해력과의 수준차가 많이 나겠지만 말입니다....

아 그리고 두번째 질문이 있는데요.... 사실 책을 보다보면 작가의 몇년도에 이 책을 집필했는지가 궁금할때가 있습니다. 그래서 책을 이리저리 뒤적이며 찾아보는데, 국내작가들 작품이야 초판일을 보면 되겠지만, 외국작가들의 책은 초판일이 번역되어 국내에서 처음으로 찍힌 날짜죠? 아닌가요? 외국작가들이 그 책을 언제 집필했는지는 책에서는 알 수 없을까요? 인터넷을 찾아봐야할까요? 

초보적인 질문으로 귀찮게 해드려 죄송합니다.

마지막으로... 

저같은 독서초보에게 있어 좋은 등대같은 블로그 입니다. 앞으로도 좋은책들 많이 소개해 주세요.
감사합니다.



 
 
로쟈 2016-03-13 19:3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제가 추천한다고 번역까지 보증되는 건 아닙니다.^^; 다만 문제가 많은 책들은 종종 언급하고 있으니 참고하시길. 그리고 번역 원서의 서지 정보가 필요하신 건가요? 보통 번역본 판권면에 원저 정보가 포함돼 있습니다. 그걸 참고하시면 됩니다. 단 `집필` 연도가 아니라 `발행` 연도입니다. 집필 연도야 저자가 밝히지 않으면 알 수 없지요(거장들의 경우는 연구자들이 추정해보는 거구요)...

니페딘1T 2016-03-14 11:29   좋아요 0 | URL
아... 그렇군요..... 자세히 보니... 나오네요 ㅎㅎㅎㅎ 제가 무식했습니다. 친절한 답변 감사합니다 ^^ 건강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