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 다이어트 10분 뚝딱! 레시피 - 여성을 위한 1:9 다이어트 완결 실천편
모리 다쿠로 지음, 전경아 옮김 / 이다미디어 / 2019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늘 관심이 가는 단어인 다이어트.

거기에 먹는 것을 좋아하는 나에게 필요한 것이 바로 레시피.

책을 받자마자 열심히 뒤적거리면서 어떤 레시피들이 있는지 살펴 보았다.

많은 요리들이 나와 있었고, 제목에서 보는 것처럼 10분이면 뚝딱 만들 수 있을 정도로 쉬운 것들이 많아서 좋았다.

아무리 몸에 좋고 다이어트에 효과가 좋은 음식이라도 만들기 어려우면 절~대 해서 먹어 지지 않는다.

그런 의미에서 간단한 레시피들로 이루어져 있는 이 책은 무척 유용해보였다.

거기에 더하여, 평소에 많이 요리에 사용하고 싶었지만,

다양한 방법을 찾지 못했던 비지를 가루로 활용하는 방법이 나와 있는 점이 또 마음에 들었다.

비지를 가루로 만들 생각은 한 번도 해 본 적이 없다.

보관도 용이하고 여기저기 활용하기도 좋을 듯한 좋은 방법이다.


요즘은 팔지 않은 것이 없을 정도로 반조리식품이나 소스, 육수 등이 마트에 가면 즐비하게 진열되어 있다.

간편한 식사 준비를 위해서 가끔씩 골라 들고 오곤 하는데,

책에서는 이런 것들에는 첨가물들이 많이 있기 때문에 집에서 직접 만들어 먹으라고 권한다.

물론 알고 있는 사실이지만, 앞으로는 더 시판용 국물로 요리하는 것은 자제해야 겠다.

하지만, 역시 끊을 수 없는 것이 과자와 빵.

책 속에는 이것들을 이겨낼 수 있는 방법들도 소개하고 있다.

물론 몸에 좋은 재료를 넣어서 직접 만들어 먹기.

책의 뒷편에는 '먹으면서 살을 빼는 밑반찬 레시피'가 들어 있다.

날마다 해 먹는 음식도 좋지만, 밑반찬도 빼 놓은 수 없는 반찬.

몸에,. 다이어트에 좋은 음식들로만 이루어져 있으니 활용하기 좋을 것 같다.

레시피들 중에는 전혀 생각도 해 보지 못했던 조합들도 제법 있었다.

레몬이나 두유를 넣은 전골요리도 있었다.

한 가지 아쉬운 것이 있다면 바로 저자가 일본인이어서 일본요리들이 많이 보인다는 것이었다.

특히 낫토를 활용한 요리가 무척이나 많았다.

요즘은 낫토를 쉽게 구할 수 있으니 그다지 문제될 것은 없고 일본 요리라고 딱히 차별을 두는 것은 아니지만,

입맛에 좀 맞지 않아 보이는 것들도 있었고 이름이 일본이름이라 생소한 것들도 있었다.

그 중에서도 거품 계란 흰자 덮밥이나 냉동 계란 노른자는 정말 어떤 맛일지 궁금하면서도

선뜻 시도하기 힘든 레시피들이었다.

 물론 일본 음식을 좋아하는 사람들이라면 오히려 더 좋을 수도 있다.

요리는 많으니 입맛에 맞는 걸로 골라서 해 먹거나 입맞에 맞게 변형하면 될 일이다.

도대체 다이어트를 언제까지 하냐는 아들의 구박을 벗어나는 데 이 책이 도움이 되길 바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디딤돌 초등 수학 기본 + 유형 5-2 (2019년) - 개정 교육과정 완벽 반영 초등 디딤돌 수학 (2019년)
디딤돌 초등 편집부 지음 / 디딤돌 / 2019년 5월
평점 :
구판절판


막내의 5학년 2학기를 위한 예습교재로 선택한 디딤돌 초등 수학 기본+유형.

예습은 좀 쉬운 교재로 하는 것이 맞다는 생각에 선택한 교재이다.

이 교재는 기본 개념을 알려 주고 유형별로 반복해서 공부할 수 있도록 해서 아이가 개념을 확실하게 이해하도록 돕는다.

어렵지 않은 문제도 건성으로 풀면 이런 결과가 나온다.

아이도 명심하기를.

신경써서 풀어야 할 부분이라고 생각하고 아이에게 건넸는데, 의외로 잘 풀었던 부분.

자주 틀리지만 좀 신경쓰면 그다지 어렵지는 않은 문제들인가보다.

약간의 주의력이 필요한 부분이다.

<자주 틀리는 유형>에 보면 유형이 나와 있는데, 다른 교재와 다른 점이 보인다.

어떤 유형이라고 쓴 것이 아니라 주의해야 할 점을 제목으로 선택했다.

그래서 더 눈에 띄고 아이가 문제를 풀면서도 한 번 더 살펴볼 수 있어서 좋았다.


최상위 도전유형이 따로 있어서 좀 더 수준높은 문제를 원한다면 풀어본다.

우리 아이는 예습이기 때문에 일단 통과했다.

좀 더 자신감이 붙으면 도전해보는 걸로 한다.

수시 평가 대비 문제는 2가지 레벨로 되어 있는데, 1단계는 서술형 문제가 많아서 아이는 2단계를 먼저 도전했다.

<수시 평가 대비 문제>

요건 시험보는 기분으로 풀어 보면 좋은데, 아이는 자꾸 중간에 엄마에게 무언가를 묻는다.

좀 더 집중하는 연습을 해야 겠다.

두 조건 사이에 속한 수를 찾아야 하는 문제인데, 한 조건만 본건지 어떻게 본건지 아리송한 답을 써 놓은 문제,

헷갈리지 않게 수직선으로 그려서 표시해주었다.

수직선에 관한 문제.

처음에는 수직선을 잘 몰라서 헷갈려했는데, 이제는 수직선이라면 자신있어 한다.

경계값이 속하는지 안속하는지 색을 칠하느냐 마느냐.

자기가 풀어 놓고도 잘 구분이 안가는지 글로 써 놓았다.

함께 들어 있는 <수시 평가 자료집>에는 수시 평가 대비 문제가 2번씩 들어 있다.

요건 다음에 단원 평가 볼 때를 대비해서 킵해두었다.

이런 교재들과 함께 할 수 있는 디딤돌맘 모모.

특히 아이의 수학 공부를 위해서는 모모 활동이 정말 도움이 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최상위연산 수학 초등 5B 초등 최상위연산 수학
디딤돌 초등수학 연구소 엮음 / 디딤돌 / 2015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2학기를 준비하는 여름방학.

좀 더 수월한 5학년 2학기를 맞이했으면 하는 바램으로 시작한 디딤돌 최상위연산.

놀기 바빠 엄마의 바램만큼 진도를 나가지는 못했지만,

기본개념과 함께 2학기 예습은 시작했기 때문에 첫 시작은 무난할걸로 기대한다.

아이와 함께 풀어 본 최상위 연산은 개념을 확실히 잡아주고 연산을 시작한다는 점이 좋다.

개념 설명을 한 가지가 아니라 여러 각도로 이해하도록 도와 주어서 유익하다.

더불어 아이가 좋아할만한 요소 중의 하나는 책에 여백이 많다는 것이다.

아무래도 빽빽하게 채워진 책은 보기만 해도 질리는 기분이 들 것이다.

아직 익숙하지 않은 계산이라 그런지 속도도 엄청 느리고 좀 어려워하는 부분이 보였다.

열심히 공부하다보면 익숙해지고 그 만큼 속도도 빨라질 것이라 기대한다.


먼저 약분하기.

자연수와 분모를 약분한다는 개념을 익히기 위한 페이지이다.

왜 그렇게 해야 하는지와 어떻게 하는지를 설명해주는 부분이 있으면 더 좋을 것 같다.

약분하는 방법은 자세히 나와 있지는 않고 문제에 설명되어 있다.

아마 전에 배웠던 내용이라 그런것 같다.


분모와 자연수를 약분하고 그 다음에 다시 분자와 자연수를 곱한다는 것을 좀 복잡하게 생각하는 것 같다.

이 페이지에서 제목위에 써진 글들이 나는 참 마음에 든다.

수학 연산을 하면서 어떻게 해야 하는지를 간단하면서도 정확하게 잘 찝어 주는 글들이라서 그렇다.

그래서, 아이에게도 꼭 읽어 주고 다시 읽어 보게 해서 머리에 새기도록 한다.

잘 풀어간 문제들 중에서 곱셈이 틀린 문제들이 발견되었다.

좀 더 꼼꼼한 계산이 필요하다.

이번에는 한 단계 업그레이드.

대분수가 들어 있는 계산이다.

대분수를 가분수로 바꾸고, 약분을 하고, 곱셈을 하고, 다시 대분수로 만드는 과정을 거쳐야 한다.

아이가 풀어놓은 문제를 보면 알다시피 헷갈려 하는 모습이 보인다.

다시 한 번 아이와 함께 살펴 보면서 풀어 보아야 할 문제들이다.

다음, 단위분수에 대한 단원이다.

한 눈에 보기에도 쉬워 보이고 아이도 쉽게 했던 페이지들이다.

단, 어떤 순서로 곱해야 곱셈이 편리하게 되는지가 관건이다.

계산순서를 표시하라고 했건만, 아이는 답만 딸랑 써 놓았다.

물어보니 순서대로 다 풀었단다.

순서를 표시하라고 하니 하기 싫단다.

그래, 그냥 물어 보고 지나갔다. 

이렇게 좋은 책을 아이에게 공부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해 준 디딤돌맘 모모. 

디딤돌 서포터즈인 모모로 활동하면서 참 다양한 교재들을 만나볼 수 있어서 좋았다.

특히, 일괄적인 교재가 아니라 내 아이의 수준과 진도에 맞추어서 교재를 선택할 수 있다는 점이 더 좋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메가스터디 초등 수학 5-2 (2019년) - 2015 개정교육과정 초등 메가스터디 수학 (2019년)
메가스터디 초등 수학 연구회 지음 / 메가스터디(참고서) / 201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5학년 아이의 수학 문제집 선택을 위해서 여기저기 둘러보던 중에

메가스터디에서 메가맘 서포터즈 1기를 모집한다는 것을 알고 응모했는데,

고맙게도 좋은 교재를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를 만나게 되었다.

아직까지 메가스터디에서 발간된 수학교재는 접해본 적이 없어서 더 반가웠다.

아이도 처음 접해보는 교재라 나름 흥미를 갖고 풀어 나가는 모습이다.

집에 도착한 교재를 보니 3권으로 분책되는 보라색 M이 선명한 깔끔한 표지를 가진 교재였다.

<메가스터디 초등수학>은 ‘개념에 강하고! 응용 실전에 강한 쉬운 초등 수학 기본서’라고 한다.

​초등수학문제집에서 개념에 강하고 거기에 더하여 응용까지 확실하다면 더 바랄 것이 없다.

그런데, 한 가지 더 쉽다고 하니 교재 구성이 더욱 궁금하다.

책은 우선 배울 내용에 대한 간단한 맛보기를 그림으로 스토리텔링 하면서 시작한다.

우리 막내는 이 부분이 상당히 마음에 들었는지, 마지막 단원까지 쭈욱 이 페이지만 찾아서 풀어보는 모습을 보였다.

맛보기인만큼 쉬운 내용이라 그런지 쉬운 모양이다.

​'교과서 개념잡기'를 통해서 교과서에 나온 개념들을 잘 익혀보는 페이지이다.

​개념잡기 밑에는 기본 문제가 있고 오른 페이지에는 '개념 확인 문제'가 있어서 배운 내용을 바로 확인할 수 있다.

​개념 설명은 간단하게 많은 글없이 설명되어 있다.

우리 아이는 긴 글은 안 읽는다.

특히 내용을 알고 있다면 더욱 안 읽는다.

그래서 잠깐 사이에 볼 수 있는 짧은 개념 설명이 좋다.

금방 읽고 넘어갈 수 있으니까 말이다.

개념잡기에 함께 있는 '쏙쏙 강의'

개념에 대한 보충설명으로 아이들의 이해를 돕는다.

기본 문제는 개념을 이해했다면 쉽게 풀 수 있는 문제이다.

키를 써 보라는 문제에 아이 이름을 써 놓고는, 나중에 보았는지 '~의 키'라고 써 놓은 우리 아이.

가끔 이렇게 문제에서 요구하는 답을 써 놓지 않은 경우들을 보게 된다.

좀 더 세심하게 문제를 살피는 노력이 필요하다.



개념 잡기에서는 문제들이 간단하기 때문에 아이도 별 부담없이 풀어갈 수 있었다.

​여기서 아이가 틀린 부분을 살펴 보자면, '~와 같은 체급'이라고 하면 해당 아이는 쓰지 않아야 한다는 것을 몰랐다.

채점하면서 설명해주니 그냥 썼다나 어쨌다나.

문제 왼쪽에는 아주 작게 개념을 한 번 더 체크해주는 부분도 있다.

일단의 개념 공부가 끝나면 '개념 다지기 문제'를 통해서 앞서 배운 개념들을 확실하게 꾹꾹 다지는 시간을 갖는다.

오답이 몇 개 있는데, 설렁거리면서 푼 결과라고 할 수 있다.

무누제 수준은 아직까지는 쉬운 편이라서 정신 차리고 푼다면 오답은 거의 없을 것이다.

'익힘책 UP'이라는 문제로 학교 익힘책에서 만날 수 있는 문제 유형인 것 같다.

개념학습이 모두 끝나면 이제 '실력 쌓기 문제'를 통해서 공부 실력을 올려 본다.

난이도가 조금 올라간 만큼 오답들이 좀 많이 보인다.

물론 아주 어려운 문제들은 아닌데, 좀 아쉬운 부분들이다.

서술형 문제에서 설명이 좀 엉성한 부분들이 있고,

간단한 문제인데 대충 봐서 틀린 문제들이 꽤 많다.

문제 중에는 '짱! 중요'라고 쓰여진 문제들이 있다.

중요한 만큼 다 맞으면 좋은데, 이런 문제들이 어려운 경우들이 좀 있어서 오답들도 있다.

오답이 있을 경우 다른 문제보다 더 신경써서 보게 되는 것 같다.


 

부록으로 들어 있는 '계산력 기르기'와 '단원평가'도 무척이나 도움이 된다.

따로 연산책을 하지 않아도 계산력 기르기를 통해 실력을 쌓을 수 있고,

학교에서 실시하는 단원평가를 단원평가 문제들로 준비할 수 있다.

다른 책들과 다른 점은 서술형 단원평가도 있다는 점이다.  

이렇게 학교 초등수학 기본서로 적합한 조건들을 두루 갖춘 메가스터디 초등수학.

메가스터디가 궁금하시다면 이 곳으로!!!

http://bitly.kr/x5Uaey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곤충의 비밀 - 독특한 외모로 살아남은 지구의 작은 친구들
이시모리 요시히코 지음, 김정화 옮김, 정연옥 감수 / 길벗스쿨 / 201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곤충을 좋아하는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책이다.

아기자기하고 컬러풀한 그림들이 아이들의 시선을 잡아 끈다.

책이 도착한 날, 책을 받아 든 아이는 앉은 그 자리에서 뚝딱하고 모두 읽어 나갔다.

곤충을 좋아하는 아이라 열심히 읽는 모습이 기특했다.


책을 펴자마자 우리는 곤충과 만났다.

독특하게 생긴 곤충 이름 말하기.

아이가 처음부터 하나하나 읽어 나가는데, 어째 들어본 이름보다 낯선 이름들이 더 많은 것 같다.

특히 긴썩덩벌레, 도손청띠제비나비와 담배거세미나방은 한 번에 읽어갈 수 없는 이름이었다.

이렇게 곤충에 대한 관심도를 올려 놓고 본 내용에 들어가보자.

곤충은 지구 동물의 75퍼센트를 넘을 만큼 많다고 한다.

정말 많은데, 그 크기가 작아서 그렇게 많이 느껴지지 않은 것 같다.

개체수도 따지자면 타의 추종을 불허하겠지.

이 책에서는 곤충을 만날 수 있는 페이지가 하나 더 있다.

차례 페이지이다.

초록 배경 위에 여러 곤충들이 예쁘게 그려져 있다.

화려한 색감을 가진 곤충들이 참 다양하다.


책은 곤충의 생김새에 대해서 먼저 알려준다.

특히 아이들이 비슷하다고 생각할 수 있는 절지동물과 함께 볼 수 있어서 더 유익하다.

책은 곤충을 부분부분별로 나누어서 참 친절하게 잘 설명해준다.

곤충의 머리, 더듬이, 입, 호흡, 귀, 가슴, 날개, 다리, 배, 탈바꿈......

그림이지만, 참 세밀하게 잘 그려 놓았기 때문에 각 곤충마다 차이점을 쉽게 발견할 수 있다.'

오히려 사진보다 다른 점이 더 눈에 짤 보인다.

책이 만화 형식으로 구성되어 있기 때문에 아이들이 더 친숙하게 다가서는 것 같다.

또, 만화이기 때문에 다소 징그럽게 느낄 수도 있는 애벌레나 곤충들의 모습이 그다지 거부감이 없게 느껴진다.

사진으로 된 자연관찰 책 같은 경우에 애벌레가 나오는 부분은 솔직히 별로 보고 싶지 않은데,

곤충책치고 애벌레 안 나오는 책은 거의 없다.

그런데, 이 책에서는 만화라서 징그러운 애벌레도 좀 귀엽게 느껴지기도 한다.

만화지만 글밥이 상당히 많이 있어서 곤충에 대해 사항을 잘 알려 주는 책이다.

책표지에 있듯이 '독특한 외무로 살아남은 지구의 작은 친구들' 곤충에 대해서 재미나게 알아갈 많이 알 수 있는 책이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