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보 사장 다국적 기업 만들기 - 누구나 따라 하는 글로벌 비즈니스
앤소니 지오엘리 지음, 조미라 옮김 / 처음북스(구 빅슨북스) / 2015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처음 이 책을 읽을 때의느낌은 <조금 어렵다> 였다...기본적인 경영 지식을 가지고 있어야 책 안에 담겨진 내용을 이해할 수 있으며 흡수를 할 수 있었기에.경영에 대해 문외한이었던 나에게 있어서 버거움 그 자체였다.그럼에도 내가 가진 지식들을 총동원하여 하나 하나 읽어나가게 되었다.

우리에게 다국적 기업이 부각된 것은 IMF 이후였으며 전세계의 시장이 글로벌화 되면서 기업들이 한 나라에 머물면서 나라의 보호와 안전 그리고 지원을 받으면서 기업을 꾸려 나갔던 그 시절은 사라지고 인건비가 싼 곳으로 세금이 싼 곳으로 옮겨가게 되었다..그럼으로 인하여 자연스럽게 다국적 기업이 우리나라 주변에 인
건비가 싼 중국이나 필리핀 태국과 같은 곳에 다국적 기업이 생겨났으며 해외 현지의 강점을 이용하여 기업을 꾸려나가는 것이 더 이득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기업체가 성공을 거둠으로 인하여 후발 주자의 해외 이전은 점차 늘어나게 된다.

다국적 기업들이 해외로 이동할 때 중요시하는 것이 인건비이지만 그것으로 미흡하다는 것을 알 수가 있다..기업에 지원되는 세금 문제와 그 나라의 치안 그리고 인프라와 날씨가 중요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여기서 인프라란 수도와 전기 그리고 사람도 포함이 된다..북한의 인건비가 싸다고 해서 기업들이 북한으로 이전을
하지 못하는 그 이유는 바로 치안과 인프라가 부족하기 때문이다..전기가 자주 끊아지는 북한의 현지 사정과 교통과 일당 독재 체제는 기업들에게 전혀 이점으로 다가오지 않기 때문이다..

책을 읽으면서 태국의 홍수가 기억이 났다. 태국은 치안과 인프라와 함께 인건비가 싼 곳이다..여기에는 세금 또한 다른 나라에 비해 좋다고 할 수 있으며 태국 현지인들의 교육 수준도 높다..그렇지만 태국의 홍수로 인하여 많은 변화가 일어나게 되었다..열대기후 특유의 날씨..우기때의 홍수로 인하여 공장에 물이 들어차고
공장 가동을 멈춤으로 인하여 생기는 막대한 손실..그 당시 하드디스크 전문 업체였던 WD와 시게이트는 공장 가동을 멈출수 밖에 없었으며 덩달아 하드디스크 가격 또한 두배이상 상승하게 되었다..

책에는 이처럼 기업체가 해외에 입주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요소를 고려해야 한다는 것을 알 수 있으며 변수에 따라 기업이 현지에서 철수를 하거나 수익을 창출 할 수 있다는 것을 알 수가있다.그리고 우리나라 또한 다국적 기업이 위치하기에는 적합한 다양한 요소가 있다는 것을 알 수가 있었다.
 
책을 통해서 다국적 기업이 생겨나기 위해서 무엇이 필수적인지 알 수가 있었다..우리가 생각하는 자본 문제 뿐 아니라 세금과 법률 그리고 사람들의 교육 수준 또한 기업이 입주하기에 적당한지 적당하지 않은지 판가름 날 수가 있으며 중요하다는것을 알 수가 있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반퇴 혁명 - 먼저 퇴직하는 자가 이긴다
명대성 지음 / 라온북 / 2015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얼마전에 읽었던 세계여행 이야기.그안에는 부부가 잘 다니던 회사를 그만두고 세계여행을 다녀온 이야기가 담겨져 있었다. 남들은 들어가는 것도 힘든 곳에 스스로 사표를 쓴 부부의 모습에 응원의 메시지와 함께 충고의 메시지를 같이 보내게 된다.두 부부처럼 잘 다니던 회사에서 아무 이유없이 사표를 쓴다면 우리는 격려를 하거나 때로는 걱정을 하고 반대를 하는 경우도 생겨나게 된다. 그리고 이 두 부부의 모습이 바로 이 책이 담고 있는 하나의 <<반퇴혁명>> 의 주된 내용이기도 하다..

반퇴혁명이란 바로 정년퇴직이아닌 스스로 회사에 사표를내고 나와 새로운 일자리를 찾거나 창업을 하는 것을 이야기하며 책에 담겨진 이야기는 창업에 관하여 담고 있다. 그리고 창업을 하려는 사람이라면 이 책에 담겨진 이야기는 참고하면서 귀담아 들을만 하다고 할 수 있다.


창 업을 하는데 있어서 중요한 것은 바로 창업하기 전  준비하는 과정이다.막연하게 창업자금을 가지고 성공할 수 있다는 착각에 빠져 무턱대고 뛰어들 경우 백발백중 망하는 지름길이라는 것을 알 수가 있으며 직장에 다니면서 창업을 생각하는 사람이라면 주말과 여유 시간을 이용하여 창업에 필요한 실무경험을 쌓는 것이 필요하다. 특히 식당을 창업하는 사람은 서빙을 하는 것부터 시작해서 창업을하는데있어서 어려움을 직접 느끼는 것이 필요하며 6개월에서3년 정도의 준비과정이 필요하다는 것을 알 수가 있다.

 창 업을 하는데있어서 필요한 것이 자신의 목표설정이다..막연한 목표를 가진 창업준비가 아닌 절실한 마음으로 무사 만루 상황에 놓인 투수의 심정으로 창업을 준비해야 한다는 것을 알 수가 있으며 회사에 그만둔 뒤 두배의 수익을 올릴 수 있다고 자신할 경우에 회사에 사표를 내고 창업을 하여야 한다고 저자는 이야기 하고 있다.


책 을 읽으면서 느낄 수 있다..회사내에서 조직의 울타리 안에서 느끼는 것과 창업을 하는 것은 하늘과 땅 차이라는 것을..그럼에도 창업을 하려는 사람들은 많은 준비가 필요하다는 것을 알 수 있으며 자신에 맞는 규모의 창업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실무경험을 쌓는 과정에서 생각하여야 하는 것은 자신이 창업하려는 규모가 어느 정도인지 매출을 어느정도 생각하는지 꼼꼼히 체크한뒤에 자신이 창업하려는 것과 비슷한 환경에서 실무경험을 쌓아야 제대로 창업을 할 수 있다는 것을 알 수가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를 빛내주는 아침 3분
로빈 S. 샤르마 지음, 신동숙 옮김 / 이다북스 / 2015년 9월
평점 :
절판


살면서 우리는 기회와 위기가 함께 찾아올 때가 있다..특히 기회라 생각하였던 것이 위기가 되는 경우도 있고 위기라 생각하였던 것이 기회가 되는 경우가 있다..이처럼 짦은 순간순간의 다양한 삶이 모여서 우리는 인생을 만들어나가게 된다..그 짦은 인생이지만 누군가는 빛을 내면서 살아가는 경우도 있고 누군가는 평범한 삶을 추구하는 경우도 있다.

책에 담겨진 100가지의 짧은 이야기들 속에서 그동안 우리가알고 있었지만 놓치고 지나갔던 이야기들을 알수가 있었다.특히 리더로서의 삶,나와 다른이들과의 관계 그리고 어떻게 사는 것이 나에게 도움이 되는지 알 수가 있다.

<기다리는 사람이게는 기회가 오지 않는다>
우 리 주변에는 그냥 누워서 사과가 떨어지기를 기다리는 사람이있다..도전하지 않으면서 성공을 바라는 우리들..그리고 남을 헐뜯는 그 뒤에는 이런 우리들의 모습이 감추어 있다는 것을 알수가 있으며, 어떤 일을 하는데 있어서 신중하되,결정이 하였으면 바로 실행하는 모습을 우리에게 필요하다는 것을 알 수가 있다.

<더 빨리 실패하고 더 먼저 성공하라>

이 글을 읽으면서 느끼는 것은 바로 젊어서 고생은 사서도 한다였다..편안한 것을 추구하면서 쉬운 일을 먼저 하려는 우리들...스스로 고생을 하다 보면 다른 일들이 쉽게 보이고 견디는 힘을 기를 수가 있다..그럼으로서 다른 사람들이 그 사람을 다르게 보고 기회를 하나라도 더 주려고 된다.이처럼 우리에게 중요한 것은 성공이 우선이 아니라 먼저 실패를 경험하는 것이다..성공만 하는 사람은 한 순간 실패를 맛보게 되면 다시 뛰어오르는 힘을 상실하게 된다.우리가 경험하는 실패는 바로 우리 스스로 복원력과 힘을 키우는 힘이 되는 것이다.

책을 읽으면서생각나는 사람이 바로 싸이였다..군대를 두번 다녀 오면서 B급 가수라고 우습게 생각하였던 싸이..그러나 그의 가수로서의 삶은 싸이를 알아 봐주는 사람들로 인하여 이제는 스스로의 기회를 만들어 나가게 된다..국내에서의 B급가수에서 전세계적인 B급가수가 되어버린 싸이..우리는 싸이와 마돈나의 공연을 기억하게 된다.

우리 마음 속의 한계란 무엇일까..1마일 4분의 벽을 깬 영국의 육상선수..그의 기록은 새로운 기준점이 되었고 다른 선수들 또한 그의 기록에 도전하게 된다.여기에는 책에는 나오지않지만 100m 10초의 기록을 깬 짐 하인즈,마라톤 2시간 10분의 기록을 깬 호주의 데렉 클레이톤은 대중의편견을 깨면서 스스로 자신의 기록을 기준점으로 만들게 된다..이처럼 우리는 우리 스스로 한계를 깨는 것이 필요하며 그 한계가 새로운 기준점으로 만드는 것이 필요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나를 빛내주는 아침 3분
로빈 S. 샤르마 지음, 신동숙 옮김 / 이다북스 / 2015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살면서 우리는 기회와 위기가 함께 찾아올 때가 있다..특히 기회라 생각하였던 것이 위기가 되는 경우도 있고 위기라 생각하였던 것이 기회가 되는 경우가 있다..이처럼 짦은 순간순간의 다양한 삶이 모여서 우리는 인생을 만들어나가게 된다..그 짦은 인생이지만 누군가는 빛을 내면서 살아가는 경우도 있고 누군가는 평범한 삶을 추구하는 경우도 있다.

책에 담겨진 100가지의 짧은 이야기들 속에서 그동안 우리가알고 있었지만 놓치고 지나갔던 이야기들을 알수가 있었다.특히 리더로서의 삶,나와 다른이들과의 관계 그리고 어떻게 사는 것이 나에게 도움이 되는지 알 수가 있다.

<기다리는 사람이게는 기회가 오지 않는다>
우리 주변에는 그냥 누워서 사과가 떨어지기를 기다리는 사람이있다..도전하지 않으면서 성공을 바라는 우리들..그리고 남을 헐뜯는 그 뒤에는 이런 우리들의 모습이 감추어 있다는 것을 알수가 있으며, 어떤 일을 하는데 있어서 신중하되,결정이 하였으면 바로 실행하는 모습을 우리에게 필요하다는 것을 알 수가 있다.

<더 빨리 실패하고 더 먼저 성공하라>

이 글을 읽으면서 느끼는 것은 바로 젊어서 고생은 사서도 한다였다..편안한 것을 추구하면서 쉬운 일을 먼저 하려는 우리들...스스로 고생을 하다 보면 다른 일들이 쉽게 보이고 견디는 힘을 기를 수가 있다..그럼으로서 다른 사람들이 그 사람을 다르게 보고 기회를 하나라도 더 주려고 된다.이처럼 우리에게 중요한 것은 성공이 우선이 아니라 먼저 실패를 경험하는 것이다..성공만 하는 사람은 한 순간 실패를 맛보게 되면 다시 뛰어오르는 힘을 상실하게 된다.우리가 경험하는 실패는 바로 우리 스스로 복원력과 힘을 키우는 힘이 되는 것이다.

책을 읽으면서생각나는 사람이 바로 싸이였다..군대를 두번 다녀 오면서 B급 가수라고 우습게 생각하였던 싸이..그러나 그의 가수로서의 삶은 싸이를 알아 봐주는 사람들로 인하여 이제는 스스로의 기회를 만들어 나가게 된다..국내에서의 B급가수에서 전세계적인 B급가수가 되어버린 싸이..우리는 싸이와 마돈나의 공연을 기억하게 된다.

우리 마음 속의 한계란 무엇일까..1마일 4분의 벽을 깬 영국의 육상선수..그의 기록은 새로운 기준점이 되었고 다른 선수들 또한 그의 기록에 도전하게 된다.여기에는 책에는 나오지않지만 100m 10초의 기록을 깬 짐 하인즈,마라톤 2시간 10분의 기록을 깬 호주의 데렉 클레이톤은 대중의편견을 깨면서 스스로 자신의 기록을 기준점으로 만들게 된다..이처럼 우리는 우리 스스로 한계를 깨는 것이 필요하며 그 한계가 새로운 기준점으로 만드는 것이 필요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빌리지 이펙트 - 페이스 투 페이스-접속하지 말고 접촉하라
수전 핀커 지음, 우진하 옮김 / 21세기북스 / 2015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노란 표지에 500페이지가 넘는 두꺼운 백과사전과 같은 이 책을 보면서 책 안에 무엇이 담겨져 있을까 궁금해 하는 사람이 있는 반면 미리 겁을 먹고 지레 책읽기를 포기하는 경우도 생겨나게 된다..그럼에도 이 책을 읽게 된다면 우리는 하나는 얻게 된다.우리가 가진 관계망에 대해서 조금 더 이해하고 나 자신을 살펴보게 된다.

이 책은 처음부터 끝까지 단어 <관계>와 밀접한 이야기가 담겨져 있다..그리고 오프라인 세상의 관계 뿐 아니라 온라인 상의 관계까지 같이 이야기 되고 있다. 책을 통해서 20년전 우리 삶 속에서의 관계망과 지금의 디지털과 모바일 세상 속에서의 관계망을 같이 비교하게 된다.

책 을 읽으면서 문득 생각하게 된다.내가 가진 스마트폰에 저장된 사람들의 많은 연락처..그리고 스마트폰이 없어서 공중전화나 유선전화를 이용하여 관계를 만들어 나갔던 그 시절과의 비교..그때와 지금을 자연스럽게 비교하면서 지금은 조금 더 엷어진 관계망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그리고 급한 일이 생겼을때 과거에는 <내가 꼭 가야만 해!!>에서 지금은 <내가 안가도 돼겠지~누군가 하겠지!!> 하는 마음을 우리는 느끼게 된다.

이 처럼 사람 사이에 가지는 관계망은 세상이 바뀐 만큼 변화되어 가고 있으며 크게 달라진 모습을 가지고 있다.사람들과 연락하고 선택할 수 있는 기회는 늘어나는 반면 혼자 지내는 시간은 점차 많아지게 되고 고독감을 느끼는 시간이 늘어나게 된다..그리고 혼자가 된다는 것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을 느끼면서 관계에 집착하게 된다.

책 에 나오는 접촉과 접속이라는 단어..사람과 사람이 직접 만나는 것을 우리는 접촉이라 하고 디지털 세상 속에서 사람이 만나는 것을 접속이라고 부른다.. 그 미묘한 차이..그 차이는 우리의 달라진 모습을 엿보게 하고 느끼게 된다..그리고 우리 스스로 편리한 삶 속에서 사소한 것에 대해서 굳이 노력하지 않아도 되는 일들이 점차 많아진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우 리가 크게 노력하지 않아도 되는 일에는 사람의 전화번호를 외우는 것이다.사람의 명함을 소중히 여기고 사람들의 전화번호를 따로 정리하였던 시절과 달리 지금은 스마트폰 하나로 모든 것이 해결되는 사회로 바뀌었다.그럼으로서 생겨나는 현상은 스마트폰을 분실하거나 놓고 가게 됨으로 인하여 생기는 불안 증상일 것이다.이처럼 디지털 의존증의 삶 속에 살아가는 우리들은 편리함과 함께 소중한 것을 놓치는 경우가 많다.편리해짐으로 인하여 스스로 움직이려 하지 않으며 일상 속에서 경제적이지 않는 것은 가치가 없다는 생각을 가지면서 살아가는 것이다..

책에는우리가 알고 있었던 과거의 관계를 다시금 생각하게 해 주면서 디지털 세상 속에서 달라진 관계에 대해서 이야기하면서 그 두개의 관계를 절충하는 방법과 함께 소중한 삶을 추구하는것이 무엇인지 우리에게 알려주고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