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인의 쌍곡선
니시무라 교타로 지음, 이연승 옮김 / 한즈미디어(한스미디어) / 2020년 4월
평점 :
절판


중간에 잠시 트릭을 간파했다고 생각한 지점에서 완벽하게 무너졌다. 서양의 고전이나 현대추리물과는 다른 일본추리물의 재미가 분명히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책의 맛 - 로제 그르니에가 펼쳐 보이는 문학의 세계
로제 그르니에 지음, 백선희 옮김 / 뮤진트리 / 2016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모르는 것들 투성이. 읽어냈다는 말이 더 맞을 만큼 잘 모르는 것들에 대해 열심히 읽었다. 다른 책에서 다뤄진 것을 reference로 구했는데 역시 늘 잘 맞아떨어지는 건 아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아무튼, 달리기 - 아침의 달리기, 밤의 뜀박질 아무튼 시리즈 33
김상민 지음 / 위고 / 2020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달리고 싶어서 읽었다. 아무런 생각이 없이 시작한 달리기가 마라톤완주까지 5년+로 가고 있으니 대단하다. 내 최고거리는 7.5마일까지, 페이스, 거리조정 이런 건 모르겠다. 일주일에 2-3번 정도는 달리는 것으로 키워가려고 노력중.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락방 2024-06-18 12:3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저도 일주일에 세 번은 달리는 사람이 되고 싶어서 런데이 시작했는데 8주하고 허리가 나가서 치료중입니다. ㅠㅠ
운동인의 길은 힘드네요. 하아-

transient-guest 2024-06-19 03:21   좋아요 0 | URL
천천히 하셔요. 운동은 늘 부상위험이 있는 것 같아요. 다치면 쉬고 다시 원래 위치까지 가는 것도 점점 힘들어지네요.ㅎㅎ 제 달리기는 지금 다시 build-up하는 것이 네 번째인 것 같습니다. 이 책에 보면 지역마다 running crew같은 것이 잘 되어 있어서 도움을 받았다고 하니 다락방님도 거주하시는 곳에서 활동중인 crew를 찾아보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늘 건강하세요.
 
두 사람의 인터내셔널
김기태 지음 / 문학동네 / 2024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순문학과 일반소설의 경계가 점점 더 희미해지는 것 같다. 단편이라서 아쉽고 단편이라서 완벽하다. 늘 생각하지만 우리나라 문단의 화두는 지금에서 어떻게 장편으로 나아갈 것인가, 동시에 장편으로 꼭 나아가야 하는 것인가...이런 생각이 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화성과 나 - 배명훈 연작소설집
배명훈 지음 / 래빗홀 / 2023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언젠가 인류가 화성으로의 이주를 시작하면 이런 모습일 것 같다는 생각. 아쉬움은 역시 장편으로 기승전결을 펼쳐주었으면 하는 이야기들이란 것. 눈앞에 미래의 모습이 생생하게 펼쳐지는 기적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