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픽스 15000(유치원)

평점 :
절판


아이들장난감 살때 나의 철학은 완성된 제품이 아닌 아이들 스스로가 "만들어가는" 것을 고르는 것이다. 그래서, 우리집에는 장난감은 거의 없고, 그나마 블럭이 있다. 제일 첫 블럭은, 흔히 제일 처음 시작하는 1) 유아용 베베 블럭... 이었고, 두번째는 2) 레고 듀플로 였다. 그 다음 블럭이, 이 (죠이픽스 15000이었다. 듀플로시리즈를 구입하고 싶었지만, 너무 비싼 생각에... 고민고민하다가 조픽스를 샀는데, 잘 샀다는 생각이 든다.

조이픽스블럭은 말 그대로, 삼차원 블럭이라서, 우리가 익히아는 '위아래쌓기'용이 아니고, 다방면으로 조립해가는 것이라서, 영유아들에게는 많이 어려운듯 하다. 조이픽스 영아용이 있다고 하는데, 이 15000은 연령이 2세에서 12세까지로, 연령이 꽤 넓지만, 5세이하로는 좀 어려운듯 하다. 4세옌이와 2세 기찬이는 아빠가 만들어줘야지 놀지, 스스로는 하기가 무척 어렵다. 옌이는 "옌아, 요렇게 생긴 모양 가져와~"하면, 가져오는 정도... 또, 바퀴끼우는 정도이다. 기찬이는... 아예, 베베블럭 가지고 논다.

하지만, 아빠가, 소방차, 자동차, 낙타, 로보트, 집, 기차등을 만들어주니, 옌이는 넘 좋아한다. 소방차와 기차를 연결해놓고는, 블럭내에 있는 개구리, 사람블럭을 가지고, 몇시간동안이나, 인형놀이를 한다. 게다가~ 쩝~ 낙타를 만들어놓으니 그 위에 계속 타고 논다고 하다가, 와르르와르르~ 무너지니, 속상해한다~

4세 옌이에게는 이른감이 있고, 워낙 구성이 많다보니, 한번 놀고나면, 치우기가 어렵고, 발에 밟히면 눈물이 쑤욱~나는 아픔이 있지만, 5세이후에 사는것 보다는 미리 사서, 아빠, 엄마와 협동해서 만들고노는것도 좋은듯하다~ 참, 많은 엄마들이, 헐겁다고 하는데, 단점이 보완이 되어서인지, 생각보다는 제법 튼튼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이슬이의 첫 심부름 내 친구는 그림책
쓰쓰이 요리코 글, 하야시 아키코 그림 / 한림출판사 / 1991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직장맘인 엄마때문에 23개월이라는 이른 시기부터 어린이집에 다닌 내 딸 옌이... 처음에는 옌이도 울고 나도 울고... 늘 잿빛하늘 같았고, 죄책감에 눌려, 내 눈에서 눈물이 마를 날이 없었다. 그런 옌이가 이제는, 45개월 4살 동생과 놀아주는 어엿한 어린이로 성장했다~ 아직 이슬이처럼 심부름을 혼자서 가본적 없지만, 옌이는, 어린이집에 도착하면, 이젠 문밖에 내가 있고, 혼자서, 어린이집으로 들어가서 운동장을 지나, 건물로 들어간다. 처음에는 왜그리... 눈물이 나던지... 하지만, 이젠 제법 혼자서 가방을 메고 씩씩하게 들어간다. 언젠가, 이슬이처럼 혼자 심부름을 가게 될것이고, 내가 마음이 졸여, 까치발을 하며 창문틈으로 옌이의 점이되는 모습까지 시선을 좇게될 그 날이 오겠지... 그러면서, 나의 공주님은, 조금씩 내 품을 떠나, 이 넓은 세상으로 나가게 되겠지...

옌이는 하야시 아키코의 책을 다 좋아한다. 특히, 이 책은 요즘에 부쩍 읽는다. 이슬이의 마음이 이해가 되는지... 옌이는 이 책을 좋아라한다.

옌아~ 사랑해~^^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초코 엄마 좀 찾아 주세요! 그림책 보물창고 17
게이코 가스자 지음, 신형건 옮김 / 보물창고 / 2006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평소 책을 좋아하다가... 내 보석 옌이를 낳고 키우며... 그림책을 알게 되었고, 그 세상에 발을 들여놓게 되었습니다. 특별히, 훌륭한 그림책을 볼때마다, 그 그림책의 묘미에 빠져서, 옌이보다 더 좋아하거나, 눈시울을 붉히는 제 자신을 많이 발견합니다. 이 책이 그런 책중에 하나입니다. 저는 정말 이 그림책을 좋아하고, 많은 사람들에게 권해주었고, 지금도 이 책을 너무나 좋아합니다. 저는 이 책이 한글로 나오기전 원서로 보았는데, 그때 한 지인이 계속해서, 이 책을 우리나라 출판사에 압력을 넣어 한글동화로 나오게 노력하는 것을 지켜보았습니다. 그런데, 얼마후, 정말 이 책이 한글로 나와서 넘 기뻤습니다.

이 책의 주제는 "입양"인데, 정말 입양에 대해서 가장 감동적인 책입니다. 정말... 이 책의 highlight인 마지막 장면은... 지금도 가슴 뭉클해지고, 눈물이 납니다.

엄마가 없는 초코는 다양한 동물들을 찾아 다니며, 자기의 엄마가 되어달라고 합니다. 하지만 다들 생김새가 다르다고 NO!  결국 곰아줌마를 만나게 되고, 곰아줌마가 초코에게 묻습니다. "초코야, 네가 엄마가 있다면, 엄마가 무엇을 해줄것 같니?" 초코는 자신이 엄마로부터 원하는것(hug, kiss, play together)을 다 말하면, 곰아줌마가 다 해줍니다. 그러고난후, 곰아줌마는 자신의 아들이 되라고 하지요. 하지만, 이미 많은 동물로부터 거부당해서 상처받은 초코는 생김새가 다르다는 이유로... 주저합니다... 하지만... 곰아줌마가 자신의 집으로 초코를 초대하고, 제일 마지막에서, 곰아줌마집에서, 곰이 아닌 각종 동물들(토끼, 여우~^~^ 자세한 동물은 생각이 안나네염~^^)이 달려나와서 곰아줌마에게 "엄마~엄마~"하며 안깁니다~ 초코는 행복한 마음으로 곰아줌마의 아들이 됩니다~

입양에 대해서뿐만 아니라, 정말 이 책은 한번 읽어보세요~ 꼭 읽어보시라고 권하고 싶네요. 정말 너무 가슴 찡한 책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또 오줌 쌌네! - 오줌 때문에 걱정하는 아이를 위한 책 돌토 감성 학교 8
카트린 돌토 외 지음, 이세진 옮김, 조엘 부셰 그림 / 비룡소 / 2007년 4월
평점 :
절판



이 사진을 보니~ 우리 옌이가 쑤욱~ 큰것 같구나~ 아이를 키우면 키울수록, 내 스스로가 다른 아이와의 비교감이 자꾸 생기는것을 발견하게 된다. 편하게 키웠다면 편하게 키운 옌이... 엄마 스스로는 너무나 잘 커준 나의 딸이지만... 자꾸 주위에서는 옌이와 비교되는 일들이 생긴다. 낯가림부터 시작해서, 잔병치레, 식사, 그리고, 배변훈련까지... 특히, 옌이는, 밤에 지금까지도(40개월) 오줌을 싼다. 낮잠을 잘때도 쌀때가 있다. 집에는 온통 옌이오줌냄새와 세탁한 이불냄새가 즐비하다. 며칠간... 옌이가 밤에 오줌을 안싸니, 오늘은 아침에 사슴같은 눈을 뜨면서 " 엄마~ 나 오늘 오줌안쌌어요~!!!"라고 자랑스럽게 말한다.

이런 옌이의 마음을 격려해주고 싶어서, 이 책을 읽어주었다. 이 책은 작은 소책자라서 들고다니기도 편하다. 이 책은, 아이가 왜 밤에 오줌을 싸는지에 대해서, 아이가 엄마,아빠에게 그 이유를 말해준다. 그중에서도 엄마, 아빠가 싸워서, 놀래서 오줌을 쌀 수도 있다는 말도 나온다. 책을 좋아하는 옌이... 이 책도 좋아하며, 잘 본다. 좋은 책이다~^^

옌아~ 네가 오줌을 싸도 엄마는 언제나 널 사랑해~^^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노란 우산 (양장)
류재수 지음, 신동일 작곡 / 재미마주 / 2001년 6월
평점 :
절판


이 책을 참 일찍 구입했었어요. 첫느낌이 그리 좋지는 않았지요. 그림이 선명하지 않고, 또, 글자가 없는 그림책이 웬지 익숙치 않더라구요. 노래도 아이들 동요같지않아서... 그냥 한쪽에 넣어두었어요. 그런데, 36개월이 된 옌이가 얼마전... 책장속 구석에 푹박혀져있던 이 책을 우연히 보고는 "노란우산이다~"하면서 넘 좋아하는거예요. ??? 알고보니, 어린이집에서 이 노래를 계속적으로 했던 거예요~^^ 씨디를 트는 순간~"누구나~"하면서 노래를 다 따라서... 무엇보다도, 신나게 부르는 겁니다~ 얼마나 이쁜지^^

그날이후로~ 계속해서, 이 노래를 듣고, 부르고 있습니다^^ 우산과, 장화를 좋아하는 아이라면~ 무척 좋아할것같습니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짱꿀라 2007-03-05 00:3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우산과 장화는 없어서는 안될 꼭 필요한 것들이지요. 꼭 비오는 날에는요. 잘 읽었습니다. 1년 전쯤인가 읽은 것으로 기억을 하는데....... 잘 지내고 계시죠. 오래간만에 들어옵니다. 항상 주님의 은총이 가정에 있기를 기도드립니다.

예은맘 2007-03-06 19:5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반갑습니다~
신학기가 시작되고 많이 바빴습니다~^^
이리 반겨주시니 넘 감사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