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털 사이트에서 뉴스 기사를 보다가 좋은 기사가 있어서 링크해둡니다. 


중국 우한에서 일어나고 있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와 세월호 참사를 비교하는 


특파원의 글인데, 여러 가지 생각할 거리를 던져줍니다. 



https://news.v.daum.net/v/20200211113102685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트랜스젠더가 여성을 위협한다고? [인터뷰 上] 트랜스젠더 한희 공익인권변호사모임 희망을만드는법 변호사


http://www.pressian.com/news/article?no=277340




"어느 날 자다 일어나 '난 여자야' 하지 않는다" [인터뷰 下] 트랜스젠더 한희 공익인권변호사모임 희망을만드는법 변호사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정말 듣던 중 반가운 소리네요. 


한겨레 신문에 "n번방"에 관한 기획 기사가 났을 때 혹시 미제 사건으로 남지 않을까 걱정했는데,


정말 반가운 소식입니다.

 

https://news.v.daum.net/v/20200209210003976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약간 뒷북이지만, 이런 기사도 있군요. 


https://entertain.v.daum.net/v/20200121093735837


마지막 문단. 


"'기생충'은 빈부와 관련한 이야기다. 반지하 밑에 지하가 더 있고, 그 지하로 내려간 사람들의 이야기다. 이 훌륭한 작품, 이 영화의 빛나는 성과 뒤에는 한국의 대기업이자 재벌인 CJ가 있다. 아이러니하지만 예술은 자본에 기생하며 꽃을 피운다. 이 아이러니조차 '기생충'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이미 아시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루이 알튀세르의 유고집 중 하나인 [루소 강의]가 프리즘 총서 중 한 권으로 출간됐습니다.


알튀세르에게 가장 깊은 영향을 남긴 철학자로는 마르크스 이외에, 스피노자와 마키아벨리를 꼽을 수 있겠지만, 루소 역시 


알튀세르가 깊이 연구하고 또 여러 번 강의했던 철학자 중 한 사람이었습니다. 


제가 작년에 번역해서 출판한 [루이 알튀세르의 정치철학 강의]에서도 루소에 관한 강의는 중요한 위상을 차지하고 있지만, 


이 책은 루소의 정치철학에 관한 독자적인 강의록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그만큼 루소에 대한 알튀세르의 관심이 


깊었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이 강의에서 알튀세르는 루소의 여러 저작 가운데 특히 [인간 불평등 기원론]에 초점을 맞추고 있는데, 


이 책의 엮은이인 이브 바르가와 옮긴이인 황재민 선생이 각각 지적하다시피, 이 강의록은 루소 저작에 대한 


면밀하고 독창적인 해석일 뿐더러, 또한 알튀세르의 유고를 통해 우리가 알게 된 바와 같이 오랫동안 그의 사상의


기저에 흐르고 있던 마주침의 유물론의 한 기원을 보여준다는 점에서 아주 주목할 만합니다. 



루소에 관심 있는 분들이나 알튀세르 사상을 연구하고자 하는 이들에게 이 책은 앞으로 필독서가 될 것입니다.


여러분의 독서를 권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