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와 인간적인 삶
김우창 지음 / 생각의나무 / 2007년 7월
평점 :
품절




페렐만으로 시작하여 페렐만으로 끝나는 이 책은 저자의 가늠하기 어려운 사상적 넓이와 깊이로 인해 무슨 말을 전하려 하는지 참으로 난해하기 짝이 없다. 물론 나의 가늠하기조차 어려운 사상적 편협함이 가장 큰 이유이겠지만…….

나는 저자의 사회와 정치에 대한 통찰력에 대해 의구심을 버릴 수 없는 이유를 나름대로 지적하고 싶다. 이 책의 도입부에서 저자는 다음과 같이 밝히고 있다.

`그런데다가 현 정부는 신자유주의에 대하여 비판적인 진보적인 정부다…….`- p.30 -

난 이 글을 보는 순간 정신이 확 들었다. 노무현 정부가 신자유주의에 비판적이고 진보적인 성향을 가진 정부라고 저자는 보고 있는 것이다. 대기업 노조와 민주노총을 비난하고 비정규직을 양산하는 정부가 진보적이고 신자유주의 비판적이라고 하신다. 노무현 정부가 신자유주의에 비판적이며 진보적인 가치를 중시하고 개혁적인 정부가 되라고 찍어 주었다가 배신감에 치를 떨고 있는 국민들은 뭐란 말인가?

과연 `가늠하기 어려운 사상적 넓이와 깊이로 인해 우리시대의 대표적인 인문학자로 평가된다.`라는 저자에 대한 세간의 평가는 어떻게 해야 한단 말인가? 신문 몇 줄 읽어 보면 알 수 있었던 상식적인 내용을 대교 수님께선 모르고 계셨던 것일까? 아니면 신자유주의자들을 극구 옹호하는 극우 보수적인 신문에서 떠들어 대던 노무현 정부에 대한 비판을 진보주의 자에 대한 비판쯤으로 여기셨던 것은 아닐까?

어디에 가나 대 학자님의 저서에는 꼭 `가늠하기 어려운 사상적 넓이와 깊이로 인해 우리시대의 대표적인 인문학자로 평가된다.`라는 수식어가 따라 다니는데, 그렇게 평가하신 분들은 과연 30페이지에 등장하는 저 이상한 주장을 어떻게 평가할지 궁금하기 만하다.

명말의 대학자 이탁오 선생은 그의 저서에서 다음과 같이 말하고 있다,

나이 50 이전에 나는 정말 한 마리 개와 같았다. 앞의 개가 그림자를 보고 짖어대자 나도 따라 짖어댄 것일 뿐, 왜 그렇게 짖어댔는지 까닭을 묻는다면, 그저 벙어리처럼 아무 말 없이 웃을 뿐이었다.”

이는 유교의 교조주의를 비판하고 통렬한 자기반성을 통해 진정한 학문의 길을 가려는 대학자의 자기 자신과 주류 유교사회에 대한 신랄한 비판이었던 것이다.

나는 저자에 대한 세간의 평가가 50이전의 이탁오 같은 사람들의 지식권력에 대한 맹목적인 짖음이 아닐까 의심하고 있는 것이다.

참여정부에 대한 저자의 평가는 대학자의 사소한 실수인가, 아니면 치졸한 인간의 못된 물어뜯기 본성의 희생양인가???

이 책을 읽고 사실 페렐만의 자유의지와 삶의 태도를 알게 된 것만 해도 큰 소득이 있었다고 생각한다. 명예와 부를 포기하고 자유의지에 따라 자신만의 삶을 살아가는 그에 비해 돈과 명예에 이끌려 인생을 진정한 자유의지를 실현하지 못하는 우리네의 삶은 어찌 보면 일차원적 이거나 2차원적인 수준에 머물러 있는 것이 아닌가 싶다.

요즘 신문 지면으로 자주 접하고 있는 김 교수님의 글은 우리에게 자상하게 다가오지 않는 것 같다. 이 책을 읽었지만 역시 대부분 이해하기 힘들었다. 김 교수님의 글쓰기는 내게 모호함으로 다가왔고 친절하게 이해시켜 주시지는 않는 분이라 느껴졌다. 오늘도 신문에서 선생의 글을 접하였지만 자꾸 산만하게 느껴지는 논점 때문에 읽다 포기하고 말았다.

앞으로 그 모호함과 산만하게 느껴지는 논점을 극복하는 게 나의 과제로 느껴진다.

고려대 명예교수로 있으면서 아직도 우리에게 고견을 들려주시는 대학자를 존경하지 않을 수는 없다. 그러나 지식이 권력이 되고 그 권력 앞에 맹종하는 지식 장사치들의 모습은 자유의지를 실현하지 못하는 저차원의 인간일 뿐이다.

어쩌면 대학자의 깊은 성찰과 고견을 이해 못하는 나는 얕은 지식으로는 비판을 위한 비판에만 능할 뿐 나 또한 자유의지를 실현하지 못하는 저차원의 인간임이 아닐까 한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dyadic1 2011-03-27 01:1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페렐만에 대해서 알려면 오히려《100년의 난제 : 푸앵카레 추측은 어떻게 풀렸을까?》를 한번 읽어 보는 것이 좋을것 같다.
 
십중팔구 한국에만 있는! - 인권 운동가 오창익의 거침없는 한국 사회 리포트
오창익 지음, 조승연 그림 / 삼인 / 2008년 5월
평점 :
구판절판


 

“나를 두렵게 하는 것은 무자비하고 무감각한 세상 사람들의 눈먼 냉담함이다.”

    
이 책을 읽으며 읽는 내내 불편한 마음을 벗어 버릴 수가 없었다.

지난 가을  조중동 광고 중단 운동이 뜨거웠던 어느 날 식당에서 밥을 먹으며 주인장에게 신문을 조 보겠다며 신문을 달라고 했다. 그런데 주인이 건네준 신문은 조중동중 하나였다. 그동안  조중동이 미국산 쇠고기 광우병 왜곡보도로 질타를 받고 매스컴과 시민운동을 통해 조중동 불매운동과 광고주 압박 운동이 사회적이 이슈가 되어 많은 분들이 알고 있으니 특히 많은 사람이 다녀가는 식당에서는 그런 신문을 보는 곳은 없을 거라 생각 했었는데. 나름대로 나에겐 좀 의외였다. 그래서 주인장에게 아직도 이런 신문을 보냐고 물어 보았다. 그러나 주인은 아직 조중동 찾는 손님이 많고 그냥 보던 거라 계속 본다고 대수롭지 않게 말을 하더라. 좀 따지려다가 다시금 생각해보니 내 주변 사람들도 공짜라서 본다거나 사업하는 사람이라면 조중동을 봐야 된다고 말하는 이들이 꽤 있음을 깨닫고 좀 문제가 심각하단 생각을 했었다. 

어떻게 생각해보면 착한 이웃이고 후덕한 식당 주인장이며 평범한 시민들인데, 이 사회의 부조리와 억압적인 현실에서 신음하고 있는 이들의 목소리를 무관심으로 애써 외면하는 이들이 너무나 많다. 이웃들의 선량함이 사회의 어두운 곳의 문제까지 관심 갖는 문제와는 아무 관련이 없음이 나는 슬프다.

이 책의 저자 오창익 씨가 문제를 제기하고 활동하는 분야를 조중동에서는 어떻게 보고 어떻게 평가하며 얼마큼 다루고 있는가?  그 신문을 애독하는 많은 중장년층은 그 신문의 기사를 통해 우리 사회 구석구석의 아픔을 어떻게 받아들이고 있는가?  얼마 전의 용산철거민 학살 사건을 보는 시각도 자신이 보는 신문의 시각과  동일하다. 사실을 보는 왜곡된 시각도 동일하다.

과연 이 책을 보는 내 이웃의 시각은 어떠할까 궁금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민족주의의 허상을 제대로 알아보자 



12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오만과 편견
임지현.사카이 나오키 지음 / 휴머니스트 / 2003년 5월
18,000원 → 16,200원(10%할인) / 마일리지 90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8월 14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09년 07월 28일에 저장

서양에서의 민족과 민족주의
한국서양사학회 지음 / 까치 / 1999년 5월
12,000원 → 10,800원(10%할인) / 마일리지 600원(5% 적립)
2009년 03월 12일에 저장
절판
민족의 신화 그 위험한 유산
패트릭 J. 기어리 지음, 이종경 옮김 / 지식의풍경 / 2004년 6월
13,000원 → 11,700원(10%할인) / 마일리지 65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09년 03월 12일에 저장

만들어진 전통
에릭 홉스봄 외 지음, 박지향 외 옮김 / 휴머니스트 / 2004년 7월
25,000원 → 22,500원(10%할인) / 마일리지 1,25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09년 03월 07일에 저장



12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인문학의 출발점


30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오이디푸스 왕
소포클레스 지음, 강대진 옮김 / 민음사 / 2009년 8월
11,000원 → 9,900원(10%할인) / 마일리지 55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10년 01월 21일에 저장

아폴로도로스 신화집- 희랍어 원전에서 옮긴 그리스 신화
아폴로도로스 지음, 강대진 옮김 / 민음사 / 2005년 12월
18,000원 → 16,200원(10%할인) / 마일리지 900원(5% 적립)
2010년 01월 21일에 저장
품절
아르고호 이야기
아폴로니오스 로디오스 지음, 강대진 옮김 / 작은이야기 / 2010년 4월
20,000원 → 18,000원(10%할인) / 마일리지 1,00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8월 14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10년 01월 21일에 저장

인문의 숲 그리스 로마 신화와 전설
E. M. 베렌스 지음, 정명진 옮김 / 부글북스 / 2008년 10월
16,500원 → 14,850원(10%할인) / 마일리지 820원(5% 적립)
2009년 05월 31일에 저장
품절



30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철학


109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철학 VS 철학- 동서양 철학의 모든 것, 철학 대 철학
강신주 지음 / 그린비 / 2010년 2월
35,000원 → 31,500원(10%할인) / 마일리지 1,750원(5% 적립)
2010년 03월 04일에 저장
구판절판
만민법- 이끌리오 학술총서 1
존 롤스 지음, 장동진 책임번역 / 이끌리오 / 2000년 11월
20,000원 → 18,000원(10%할인) / 마일리지 1,000원(5% 적립)
2010년 02월 16일에 저장
절판
Political Liberalism (Paperback)
Rawls, John / Columbia Univ Pr / 1996년 6월
42,750원 → 35,050원(18%할인) / 마일리지 1,760원(5% 적립)
2010년 02월 16일에 저장
구판절판
A Theory of Justice (Paperback, 2, Revised)
Rawls, John / Belknap Pr / 1999년 9월
60,000원 → 49,200원(18%할인) / 마일리지 2,46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8월 26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10년 02월 16일에 저장



109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