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통나무집 짓기
정직상 지음 / 진선북스(진선출판사) / 2008년 1월
9,800원 → 8,820원(10%할인) / 마일리지 490원(5% 적립)
2009년 06월 05일에 저장
품절
세상에서 가장 따뜻한 집 스트로베일 하우스- 볏짚으로 짓는 생태주택
이웅희.홍순천 지음 / 시골생활(도솔) / 2007년 6월
28,000원 → 25,200원(10%할인) / 마일리지 1,400원(5% 적립)
2009년 06월 05일에 저장
품절
흙집의 명품 토담집
윤경중 지음 / 건설교통저널 / 2008년 11월
30,000원 → 27,000원(10%할인) / 마일리지 1,500원(5% 적립)
2009년 06월 05일에 저장
품절

일주일 만에 흙집짓기- 원형흙집짓기
고제순 지음 / 시골생활(도솔) / 2007년 6월
23,000원 → 20,700원(10%할인) / 마일리지 1,15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10년 01월 07일에 저장



24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책속의책


29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지금 어디선가 누군가 울고 있다- 장석주의 문장 예찬 : 동서고금 명문장의 치명적 유혹에 빠지다
장석주 지음, 송영방 그림 / 문학의문학 / 2009년 12월
13,000원 → 11,700원(10%할인) / 마일리지 650원(5% 적립)
2010년 01월 03일에 저장
품절

깐깐한 독서본능- 책 읽기 고수 '파란여우'의 종횡무진 독서기
윤미화 지음 / 21세기북스 / 2009년 11월
15,000원 → 13,500원(10%할인) / 마일리지 75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8월 14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10년 01월 03일에 저장

나의 레종 데트르- 쿨한 남자 김갑수의 종횡무진 독서 오디세이
김갑수 지음 / 미래인(미래M&B,미래엠앤비) / 2007년 9월
12,000원 → 10,800원(10%할인) / 마일리지 60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8월 14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09년 04월 28일에 저장

서재 결혼 시키기
앤 패디먼 지음, 정영목 옮김 / 지호 / 2002년 10월
9,800원 → 8,820원(10%할인) / 마일리지 49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09년 04월 28일에 저장



29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37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맑스, 왜 희망인가?
맑스코뮤날레 조직위원회 지음 / 메이데이 / 2005년 5월
15,000원 → 13,500원(10%할인) / 마일리지 750원(5% 적립)
2009년 04월 15일에 저장
품절

낯선 식민지, 한미 FTA
이해영 지음 / 메이데이 / 2006년 6월
15,000원 → 13,500원(10%할인) / 마일리지 75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8월 13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09년 04월 15일에 저장

사회복지와 노동 11호 - 2007.봄
사회복지와노동 편집부 엮음 / 메이데이 / 2007년 1월
10,000원 → 9,000원(10%할인) / 마일리지 90원(1% 적립)
2009년 04월 15일에 저장
품절
일중독 벗어나기
강수돌 지음 / 메이데이 / 2007년 2월
12,000원 → 10,800원(10%할인) / 마일리지 600원(5% 적립)
2009년 04월 15일에 저장
품절


37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이책은 살림출판사의  ‘e시대의 절대문학’ 시리즈중 여섯번째 이다. 내가 요즘 계속해서 읽고있는 『신곡 - 저승에서 이승을 바라보다』는 이시리즈의 두번째 책으로서 이 시리즈중 처음으로 읽은 책이며, 이책  『조지오웰』은 두번째로 읽게 되는 책이다. 

 내가 이책을 읽게된 이유는 문학에 대한 식견 부족으로 철학과 고전 공부에 어려움을 격고 있기 때문이다. 공부와 문학작품 독서를 병행 하고자 하는  ‘나의 문학작품 읽기 프로젝트’ 의 첫 출발점으로 우연한 기회에 조지오웰을 택하게 되었고, 다행스럽게도 이책을 통해 조지오웰에 대해 조금이나마 이해하게 되었고 그의 작품 세계에 대한 개괄적인 지식을 얻게 되었다. 

이책의 주된 내용은 저자 박경서의 ‘들어가는글’에 집약적으로 설명 되어있다. 이책은 “ 오웰의 작품을 읽지 않고 그저 어렴풋이 알고 있거나 오해하고 있는 독자들, 아니면 작품은 읽었으되 그의 문학사상과 작품의 참된 의미를 알아보고자 하는 독자들에게  오웰에 대한 정확한 이해”를 제공 하려는 목적으로 씌어진 책으로서 목적에 따른 성과를 어느정도 거두고 있다고 보여진다. 짧지만 핵심을 자세히 설명해주고 있다.  

이책에서는 오웰의 생애와 작품론에 대해 말하고 있지만『동물농장』과 『1984년』에 대한 요약과 해설에 중점을 두고 있으므로, 이책 말미의[관련서 및 연보]에서 그의 다른 작품에 대해 살펴본다면 전체적인 오웰의 윤곽을 잡는데는 어려움이 없을 것이다.    

이제 이책을 시발점으로 해서 오웰의 책을 연대순으로 읽어 나아가게 될텐데 다음 책은『파리와 런던의 밑바닥 생활』이나 『제국은 없다』가  될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조지 오웰 - 동물농장.1984년 e시대의 절대문학 6
조지 오웰 원작, 박경서 지음 / 살림 / 2005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책은 살림출판사의  ‘e시대의 절대문학’ 시리즈중 여섯번째 이다. 내가 요즘 계속해서 읽고있는 『신곡 - 저승에서 이승을 바라보다』는 이시리즈의 두번째 책으로서 이 시리즈중 처음으로 읽은 책이며, 이책  『조지오웰』은 두번째로 읽게 되는 책이다. 

 내가 이책을 읽게된 이유는 문학에 대한 식견 부족으로 철학과 고전 공부에 어려움을 격고 있기 때문이다. 공부와 문학작품 독서를 병행 하고자 하는  ‘나의 문학작품 읽기 프로젝트’ 의 첫 출발점으로 우연한 기회에 조지오웰을 택하게 되었고, 다행스럽게도 이책을 통해 조지오웰에 대해 조금이나마 이해하게 되었고 그의 작품 세계에 대한 개괄적인 지식을 얻게 되었다. 
 
도서관 서가에서 수많은 책과 작가들 사이에서 이책을 우연처럼 선택하게 되었지만 조지오웰이 식민지 버마의 제국주의 경찰이 되었던 것이 어떤 신념에 의한 것이라기 보다는 정치적이고 실천적인 작가로서의 조지오웰을 만들어 내기 위한 어떤 운명의 힘이 그를 이끈 것이었다면, 내게도 조지오웰을 읽게 만든 이책을 집어들게 만든건 어떤 운명의 힘이 내손을  이책을로 이끌어간 것은 아니었을까?

조지오웰의 책을 불혹을 넘긴 나이에 처음 접한다는게 참으로 부끄럽지만 나이 먹어가며 문학책에 도전할 수 있게된것은 늦었지만 다행스런 일이라 생각한다.

“인간을 억압하는 모든 형태의 이데올로기나 사회를 거부하고 거기에 과감이 맞섰던”  ‘정치소설가’ 오웰의 작품들은 지금 오늘의 우리들에게 많은 생각꺼리를 제공해 준다. 또한 “공동의 존엄을 위해”, “파시스들에 대항해 싸우기 위해”  목숨을 걸고 스페인 내전에 참전했던 그의 정치적 신념과 인간애는 실천하는 지식인의 전형적인 모습을 우리에게 보여준다.

이책의 주된 내용은 저자 박경서의 ‘들어가는글’에 집약적으로 설명 되어있다. 이책은 “ 오웰의 작품을 읽지 않고 그저 어렴풋이 알고 있거나 오해하고 있는 독자들, 아니면 작품은 읽었으되 그의 문학사상과 작품의 참된 의미를 알아보고자 하는 독자들에게  오웰에 대한 정확한 이해”를 제공 하려는 목적으로 씌어진 책으로서 목적에 따른 성과를 어느정도 거두고 있다고 보여진다. 짧지만 핵심을 자세히 설명해주고 있다.  

이책에서는 오웰의 생애와 작품론에 대해 말하고 있지만『동물농장』과 『1984년』에 대한 요약과 해설에 중점을 두고 있으므로, 이책 말미의[관련서 및 연보]에서 그의 다른 작품에 대해 살펴본다면 전체적인 오웰의 윤곽을 잡는데는 어려움이 없을 것이다.    

  

이제 이책을 시발점으로 해서 오웰의 책을 연대순으로 읽어 나아가게 될텐데 다음 책은『파리와 런던의 밑바닥 생활』이나 『제국은 없다』가  될것이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dyadic1 2010-02-04 13:2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이번에 나온 신간 《위건 부두로 가는길》을 읽게 되었다. 지금 읽는 중인데 《파리와 런던의 밑바닥 생활》과 비슷한 문제의식을 공유하고 있는 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