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 차 한잔을 마시다가 잠이 바로 올 것 같지가 않아서 서재에 들어왔다.

그냥 어떤 신간 책들이 나왔을까 하는 궁금증도 있었고.

무엇보다 조금 심심하기도 해서...


옆지기는 벌써 잔다.

우울증 올 것 같다고 그저께 말 하더니 괜찮다고 해서 한시름 놓았다.

학생들도 걱정되기도 하고.

이상하게 보고싶네 그런다.^^

정이지 뭐.


내일이 주말이구나.

요즘 달력을 안 본 것 같다.

조카들이 카톡으로 불금인데 어쩌고 저쩌고 해서 알았다.

모두 각자의 집에서 취미를 찾아서 잘 놀고 있어서 다행이다.

특히 큰 조카는 집에 잘 붙어 있는 성격이 아닌데 잘 참아줘서 고맙다.^^

너 나가면 이모가 등짝 스매싱 한다고 협박을 했는데 그게 통했나???ㅋ


요즘 시간은 잘 가는 것 같다.

근데 다시 꽃샘추위다.

월요일까지 춥다고 하던데...




이웃님들^^

즐겁게 행복하게 따뜻하게 주말 보내시길 바랍니다.^^





시를 잊은 그대에게 리커버


시를 안 읽은지 참 오래 됐다.

땡기네.













옥스퍼드 음식의 역사


음식이야기













가끔은 내게도 토끼가 와 주었으면


그림책인 줄 알았다.

독서에세이, 한국에세이 책이다.













나를 안아줘


시화집










귀찮지만 행복해 볼까


한국에세이













녹나무의 파수꾼


일본소설 













새는 건축가다.


새, 생태학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어제는 비가 내리더니 기온이 조금 떨어졌다.

그래도 답답함에 오후에 사람 없는 공원에 잠깐 다녀왔다.

차가운 공기도 좀 마시고 공원 두마퀴를 돌았다.

그러다 추워서 집에 왔고.


요즘 보던 책들도 읽고 있는데...

책들을 구매 좀 하려고 하니 다음달까지 기다려야겠다.

원래 나는 신용카드로 책들을 구매하지 않기 때문이다.

예전에 체크카드로 결제 하려고 하니 다른 신용카드나 무통장입금 등등은 있는데 

체크카드 결제는 없어서 알라딘에 문의를 했더니 없다고 했던가.

체크카드는 왜 안 되는건지.

뭐, 다음달쯤에 구매하지...



이웃님들^^

항상 건강 챙기시고요,

조심 또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늘 즐겁고 행복하게 보내셨으면 좋겠습니다.^^














꿈꾸는 방 

색칠























갑자기 한국 설화집이 땡겨서 담아본다.

나중에 한권이라도 구매해서 보고싶은 책들이다.

아마도 요즘 드라마 '방법'를 봐서 그럴지도 모르겠다.































설화집이 너무 많이 나와 있다.

고르는데 고민 좀 되겠네.
















모월모일


산문집











홍비, 짐승의 신부


롬로맨스소설,판타지로맨스


간만에 보고싶은 판타지가 나왔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외출을 자제하고 있으니 갈수록 나태해지고 있다.

나 스스로 느낀다.

그래서 집에서 걷기 운동이나 윗몸 일으키기 요가를 하고 있고

마음의 수련도 하고 있건만...

답답한 건 어쩔 수 없다.

거기다 한쪽 눈이 좀 아프기 시작한지 2주가 넘었다.

안과를 가야할 것 같은데 못 가고 있고.

집에 있는 안약을 사용하기도 하고 혹시 비염인가 싶어서 알러지 약도 먹고 있다.

좀 쉬고 있으면 괜찮고.


무엇보다 홧병이 생길 것 같다.

솔직히 신천지에 분노가 생긴다.

무엇 때문에 검사를 안 받고

무엇 때문에 거짓말을 하는건지.

신천지 교인들은 거짓말하는 일에 아무런 양심의 가책을 느끼지 않는 것 같다.

처음부터 솔직함을 보이고 협조를 했었으면 이렇게까지 큰 피해는 없었을텐데...


제발 좀 거짓말 그만 하고 검사를 받았으면 하는 바람이다.

도대체 얼마나 더 피해를 줘야 협조를 할건지... 

속에서 천불이 난다.







편두통



작가 색스 박사 자신이 어렸을 때부터 ‘편두통’에 시달렸다는 책소개를 보고 이 책에 급 관심이 생겼다.













아름다운 딱따구리를 보았습니다


그림책











기억 전달자


그래픽 노블













진산 

애견무사와 고양이 눈


진산님 책이 나오긴 했는데 내가 기다리고 있는 책이 아니다...ㅠㅠ













내가 사랑한 시옷들


인문학,외국시












오늘 밤은 굶고 자야지


한국에세이




댓글(2) 먼댓글(0) 좋아요(6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0-03-09 21:00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3-11 18:47   URL
비밀 댓글입니다.
 
나는 안녕한가요? - 그림, 책으로 나를 그리다
백두리 글.그림 / 생각정원 / 2016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나는 안녕한가요...
네 나는 안녕합니다...

일러스트가 너무나 마음에 들었던 책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생길 거예요, 좋은 일 - 찹쌀독의 보통날
배성규 글.그림 / 알에이치코리아(RHK) / 2016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참 좋은 책이다.
제목도 예쁘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