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책의 독자들은 언젠가 멸종하고 말 것이다 - P63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한 게으른 시인의 이야기
최승자 지음 / 난다 / 2021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천천히. 작게 나만 들리는 소리로. 읊조리며 읽었다. 행복했다. 간혹 눈물도 났다. 가슴이 미어터질 거 같다. 이윤 모르겠다. 아껴 읽고 싶기도 빨리 읽고 싶기도 좋기고 슬프기도 하다. 누군가 절절하게 사랑하던 때가 언제인가. 사랑하는 이의 마음에게 대못을 박는 권태기. 사랑에 눈이 멀어 나를 잃어버린 시간들. 사람은 고쳐쓰는 거 아니라며 혼자 외롭던 시간.... 이 모든 게 다 나였다는 게 믿을 수 없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탈자~ 바에 가 빠진 듯

이렇게 시작한 시를 쓴 적 있지만 내가 한 경험한 비하면 소꿉 같은 이야기다 - P156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하루 한 장 마음챙김 긍정 확언 필사집 - 매일 한 장씩 따라쓰는 루이스 헤이의 긍정 확언 베스트 컬렉션
루이스 L. 헤이 지음, 로버트 홀든 엮음, 박선령 옮김 / 니들북 / 2022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책 필사하며 내 인생을 다시 찾게 되었습니다 정말 좋아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는... 그러면
나는, 누구의 꿈 속에 있는 사람이지? - P209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