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오후~

일요일은 역시 너무 조용하다.

우리집도 언니네도...

어제는 큰조카랑 문자로 실컷 놀아주고 나니

오늘은 모두들 조용하다.

일요일은 큰조카가 배신을 하다니...ㅎㅎ

막내는 수능 준비하느라 고생을 하고 있다.

집보다 도서실이 편하다고 매일 출근을 하고 있고.

맛 난 것 사다 놓으면 "이모 왔다 갔네." 그러고. ㅋㅋ

수능 끝나면 이모랑 실컷 놀아 줄께~ 그런다.^^

 

세트로 되어있는 책들을 찾아보니 생각보다 참 많다.

관심가는 세트도 보이고

무척 궁금한 책들도 보이고

 

 

 

 

 

 

 

 

 

 

 

 

 

 

 

 

 

 

 

 

 

 

 

 

 

 

 

죠죠의 기묘한 모험은 한 세트로 나오면 좋을텐데... 나중에 나오려나... 재밌어 보이는데 어느새 시리즈가 많아졌다.ㅠ.ㅠ

 

 

 

 

 

 

 

 

 

 

 

 

 

 

<북촌 꿏선비의 연인들> 시대물 로설인데 아직까지 구매도 못 하고 있었네. 조선시대 시대물이라 구매를 해야하는데... 조금만 기다렸다가 해야겠당~ 품절만 되지 말거라~ ^^

 

조례진님의 <나하쉬>도 나중에 꼭 봐야징~

 

 

 

 

 

 

 

 

 

 

이지혜님의 <사막의 나라 물의 나라>는 갖고 있다.

적립금으로 주문했는데... 내 책을 구매할 때는 적립금이 너무 아까워서 몇 번을

망설이다가 주문을 했다능~ ^^

참 이상타... 내 책을 구매하는데 적립금이 왜 아까운지...ㅋㅋㅋ

 

<관상>은 꼭 보고싶은 책~

영화로 인기가 많던데... 난 책으로

보고싶다.

 

 

 

 

 

 

 

 

 

 

 

 

 

 

 

 

 

 

 

 

 

 

 

 

 

 

 

 

 

 

 

 

 

 

조정래님의 <태백산맥>, <아리랑>, <한강>은 미국에 있을 때 구매해서 몇 번을 읽었다.

물론 나중에 대학교에 다 기증을 하고 왔는데... 잘 있는지 모르겠다.

 

조정래 초기작 대표작품 세트 - 전10권

 

 

 

 

 

 

 

 

 

 

 

 

 

 

 

 

 

김이령님의 <열 두달의 연가>는 친필사인본에 혹해서 적립금으로 구매~

아직 읽어보지는 않았는데 기대가 되고 재밌어 보이는 시대물로설~

 

 

 

 

 

 

 

 

 

 

 

 

 

 

<신과 함께>는 소장하고 싶은 책이기도 하고 하다.

 

허영만님의 <꼴> 갖고싶은 세트~

 

 

 

 

 

 

 

 

 

 

 

 

 

 

 

 

 

 

 

 

 

 

 

 

 

 

 

 

 

 

 

 

 

 

 

 

 

 

 

 

 

 

 

 

 

 

 

 

 

 

 

 

 

 

 

 

 

 

 

 

 

 

 

 

 

 

 

 

 

 

 

 

 

 

 

 

 

고우영님의 책들이 정말 많다.

이거 말고도 찾아보면 참 많을 것 같다.

내가 갖고 있는 책들도 있고

다음에 기회가 오면 구매하고 싶은 책들도 있다.

 

 

 

 

 

 

 

 

 

 

 

 

 

 

 

 

 

 

 

 

 

 

 

 

 

 

 

 

 

 

 

 

 

 

 

 

 

 

 

 

 

 

 

 

 

 

 

 

아서코난 도일의 <셜록 홈즈 >세트가 참 많이 나와 있구나...

 

 

 

 

 

 

 

 

 

 

 

 

 

 

 

 

 

 

 

 

 

 

 

 

 

 

 

 

거랑님의 <회자무> 소장하고 있는 중~

 

 

 

 

 

 

 

 

 

 

 

 

 

 

 

 

 

 

 

 

 

 

 

 

 

 심야식당 1~6 세트 (묶음)
아베 야로 지음 / 미우(대원씨아이) / 2008년 9월

 

 심야식당 1~9권 세트 - 전9권 (묶음)
아베 야로 지음 / 미우(대원씨아이) / 2008년 9월

 

 43번지 유령 저택 세트 - 전4권

 

 

 

 

 

 

 

 

 

 

 

 

 

 

 

 

 

 

 

 

 

 

박경리님의 <청소년 토지>와 <토지>

세트는 꼭 갖고 싶은 세트다~

 

지금 다시보니 박스 세트가 무척 이쁘다.^^

 

오늘은 1편까지 올린다.*^^*

다음편이 벌써 궁금해지는 나다.ㅎㅎ

 

오늘은 날씨가 참 좋다.

근데 외출하기가 싫다.

감기야 빨리 좀 떨어지거라~

 


댓글(4) 먼댓글(0) 좋아요(3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숲노래 2013-10-21 20:3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생각해 보면,
책은 표지만 보아도
배부를 때가 있어요~

후애(厚愛) 2013-10-22 23:17   좋아요 0 | URL
네^^
근데 책욕심이 더 많이 나는 건 어쩔 수가 없네요.ㅎㅎ

치유 2015-09-01 10:4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이 욕심어쩌까 함서도
배부르게 욕심부려보며 나만 그런거 아니라서 혼자 큭큭하네요.
역시, 책은 세트들이 욕심나요.

후애(厚愛) 2015-09-01 14:14   좋아요 0 | URL
ㅎㅎㅎ 책욕심은 끝이 없습니다
세트로 소장하면 참 좋을 것 같기는 한데 돈이 너무 많이 들어가니 문제에요.^^;
마음에 드는 세트를 보면 욕심이 엄청 나지만 그래도 꾹 참고 있지요.^^
편안한 오후되세요.^^
 

정말 간만에 이 시간에 서재에 들어오다니...오래만이다.

머리속이 복잡해서 그런지...

잠도 안 오고 그렇다고 책도 눈에 들어오질 않는다.

거기다 목 디스크가 더 안 좋아졌다고 주사까지 맞고.

어깨 양쪽에 주사 2개를 맞았는데 엄청 아팠다.

지금도 그렇고.


근데 

무엇보다...

누굴까...

몇 달 있으면 아빠 기일이다.

그래서 그런지 자꾸 아빠 생각이 나서 어제는 언니랑 오후쯤에 아빠한테 갔다왔다.

근데...

조화꽃들이 한 가득이나 있었다.

가지각색의 색깔들의 조화꽃들...

거기다 조화 바구니까지...

언니랑 난 너무 놀라서 서로를 바라봤다.

꼭 누가 매일 조화꽃들을 갖다 놓은 것처럼...

우리 가족이라면 당연히 말을 했을텐데...

사촌들한테 전화를 했고 아니라는 말만 들었다.

고모들은 몇 년전에 돌아가셔서 안 계시고.

관리실에 물어보려니 퇴근을 하고 아무도 없고.

누군지 모르겠다.

그리고 아빠가 여기에 계시다는 걸 어찌 아는걸까...

나중에 일찍 와서 관리실에 물어보기로 하고 그냥 오긴 했는데 궁금증은 풀리지 않는다.


근데 누군지 몰라도 고맙고 감사하다.

아빠를 잘 아는 분이실테니 찾아왔고.

아빠는 그 분의 방문으로 외롭지는 않을셨을테고.

인연이 있다면 마주치겠지.





이웃님들^^

편안한 밤 되시고요,

즐겁고 행복한 주말 되시길 바랍니다.^^




기생충

작년에 나왔는데 아직 구매를 못햇다.

나중에 꼭 해야겠다.


기생충 O.S.T











Parasite: A Graphic Novel in Storyboards: 영화 '기생충'

영문










공지영


먼 바다













어쌔신 크리드 : 비주얼 히스토리


화집























청사과 낙원 시즌

만화



조지 오웰






댓글(10) 먼댓글(0) 좋아요(4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카스피 2020-02-14 23: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버님이 살아 계실적에 덕을 많이 베푸신것 같아요.그나저나 목디스크라니 얼른 쾌차하시길 바랍니다.

후애(厚愛) 2020-02-17 08:44   좋아요 0 | URL
아버지께서 주위분들께 나누면서 사셔서 그런지 지인분들이 많으셨답니다.^^
감사합니다.^^
날씨가 많이 추워졌는데 감기 조심하시고, 항상 건강 챙기세요.^^

숲노래 2020-02-15 08:5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마음 따뜻한 분이 살며시 다녀가셨겠지요.
그 기운 고이 받으시면서
몸도 살살 달래며 한결 튼튼한 몸으로 일어서시면 좋겠어요.

후애(厚愛) 2020-02-17 08:45   좋아요 0 | URL
네 감사합니다.^^
잘 지내고 계시지요.
간만에 뵈니 반갑네요.^^
항상 건강하세요.^^

페크(pek0501) 2020-02-15 11:4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까지 마음이 훈훈해지는군요. 그 누군가로 인해서...

후애(厚愛) 2020-02-17 08:47   좋아요 0 | URL
그쵸^^ 궁금하지만 그냥 모른 척 하려고요.
그게 그분께 예의인 것 같네요.
감기 조심하시고 항상 건강하세요.^^

2020-02-15 22:15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2-17 08:51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2-17 09:02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2-17 09:30   URL
비밀 댓글입니다.
 

구입한 책들이다.

항상 그렇다.

책들을 구매하고도 장바구니에 남아 있는 책들.

이게 정상인가???^^;;

총4권을 골랐는데 쿠폰을 사용하고도 10만원이 훌쩍 넘었다.

10만원 아래 구입하려고 했었는데 책 값이 만만치 않으니 맞추기가 어렵다.

(모아둔 마일리지와 적립금은 나중에 사용하려고 아껴두고.)

그래도 보고싶었던 책들이라고 생각하면 마음을 다독인다.

그리고 집에 택배이 오면 기분이 너무 좋다.

특히 책들이.

새로운 책들을 만나면 항상 기분이 왜 좋은건지.

택배박스가 무거워서 이상하다 했었는데

무거운 이유가 다크 나이트의 모든 것 : 배트맨 80주년 기념 아트북 때문이었다.

엄청 무거운 책이다.


보고싶었던 책들 중에 고른 책들이다.


1. 다크 나이트의 모든 것 : 배트맨 80주년 기념 아트북


2. 식물- 대백과사전


3. 기묘한 병 백과


4. 작은 아씨들 무비 아트북



다크 나이트의 모든 것 : 배트맨 80주년 기념 아트북


80주년 기념이라니.

오래도 되었다.












식물- 대백과사전


식물을 좋아해서











기묘한 병 백과


너무나 궁금했던 책












작은 아씨들 무비 아트북


영화가 나온다.


난 책으로 보려고.




댓글(2) 먼댓글(0) 좋아요(4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얄라알라북사랑 2020-02-12 11:0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병이 illnessㅇ인거죠? 표지만 보면 그림책 같아보여서 더 궁금해지네요

후애(厚愛) 2020-02-12 17:29   좋아요 0 | URL
네 그림 사진 에세이 책인데 저도 궁금해서 구입하게 되었어요.
책 소개를 보면 아픈 당신을 위한 신비롭고 기묘한 진단서 책이라고 합니다.
 

보고싶었던 영화들을 티비에서 봤다.

편두통이 있어서 영화관을 못 가는 나는 티비에서 보여주면 거의 다 보는 편이다.

먼저 본 영화는


1. 사바하

처음에 아이들 귀신들이 나와서 많이 무서웠다.

사바하 하는 시간에 언니와 조카들도 보고 있었는데 줄줄이 카톡이 왔다.

무서워서 채널을 돌렸다는...

난 어떤 미스터리가 있는지 궁금해서 아무리 무서워도 끝까지 보고 말았다.

아이들이 왜 죽었는지 중간쯤에 다 이해가 되었다.

보면서 조금씩 풀리는 미스터리.

엔딩을 보고 마음이 좀 그랬다.


이정재와 박정민출연 사바하


2, 극한직업

이 영화를 보고 얼마나 웃었는지 모른다.

캐스팅들이 잘 소화를 해 냈다.

보면서 배꼽 빠지는 줄.

이렇게 재밌는 영화는 정말 간만이다.


3. 신과 함께 - 인과 연

신과 함께는 정말 반전이다.

상상도 못한 반전.

천년의 얽힌 인연.

세사람.

두 사람은 기억을 지웠지만 강림만 그 기억을 쳔년을...

울고 웃고...


보고싶었던 3편의 영화들.

다시 보여 준다면 계속 볼 것이다.

나에게는 좋은 영화들이었다.




사진 출처 ㅡ 구글



DVD 영화 사바하





블루레이 사바하































영화 신과 함께

DVD와 블루레이.

대본집.













스토브리그 대본집
















오민혁 단편선 화점



댓글(2) 먼댓글(0) 좋아요(3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stella.K 2020-02-11 20:4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극한직업은 저도 얼마 전 재밌게 봤어요.
내용도 좋지만 배우들의 대사나 연기도 좋더군요.
근데 류승룡인가? 그 배우는 이제 액션은 그만하는 것이
좋지 않을까 싶더군요. 평소 좋아하는 배운데 그렇게 쳐맞으니까
안쓰럽더라구요.ㅠ

후애(厚愛) 2020-02-12 09:15   좋아요 0 | URL
정말 재밌죠?^^
이번 주말에 또 한다고 하던데 봐야겠어요.
열혈사제에서 배우 이하늬를 보고 좋아했는데 모두 연기를 참 잘 했어요.
저도 류승룡 좋아합니다.^^
정말 많이 맞았지요.
배 위에서도 맞고 나중에 다리 무는 장면에서 빵 터지고 말았습니다.ㅋ
 

이웃님들^^

마스크 꼭!!! 착용하세요!!!

그리고 날씨도 많이 추워졌는데 건강 꼭 챙기시고요,

빙판길 조심하시고, 감기 조심하세요!!!





노트북 윈도우10으로 구매를 했는데 많이 어색하고 어렵고 옆지기가 좀 도와주고 해서

지금은 약간 편하게 사용하고 있어요.

그래도 아직은 익숙하지가 않네요.

삼성 직원은 계속 사용하다 보면 금방 배우고 익숙해질거라고 하던데...


새로 배운다는 건 너무 쉽지가 않는 것 같습니다.^^;;

그래도 공부하는 거라고 생각하고 열심히 하려고요.^^


2월 관심가는 책들만 담아봅니다.

(언제 구매할 지는 모르겠지만)

이번에 관심을 끄는 책들이 있어서 구매욕구가 막 생기네요.^^

근데 다 구매할 수는 없으니 또 어떤 책들을 고를지 고민이 됩니다.

아트북은 무조건 봐야하고...

책 가격만 저렴하면 다 구매하고 싶은데... 

하지만 욕심 부리지 말고 소장하고 싶은 책들만 골라야겠어요.^^




데스 스트랜딩 아트북


아트북이다.

아트북은 거의 다 보는 편이라서






양준일 MAYBE 너와 나의 암호말


궁금하다









다크 나이트의 모든 것 : 배트맨 80주년 기념 아트북


이 책도 아트북









할리 퀸과 버즈 오브 프레이


만화네









작은 아씨들 (영화 공식 오리지널 커버)


누구나 다 아는 작은 아씨들









작은 아씨들 무비 아트북


눈길~









보리 국어사전 2차 개정판



댓글(4) 먼댓글(0) 좋아요(5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0-02-05 09:51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2-05 17:10   URL
비밀 댓글입니다.

stella.K 2020-02-05 19:5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 노트북 사셨습니까? 어떻던가요?
저는 뭐 아직 쓸만해서 고장 날 때까지 쓸 것 같긴합니다만...ㅋㅋ
제가 기계에 대해선 그닥 관심이 없어서. 기계치이기도 하구요.ㅠ

후애(厚愛) 2020-02-06 08:48   좋아요 0 | URL
네 샀습니다. 사용하던 윈도우 7보다는 10이 훨씬 속도도 빠르고 좋습니다.^^
근데 저장된 새로운 기능들도 많고 아직 모르는게 더 많습니다.
사실 저도 기계치인데 조금씩 배우고 있는 중이랍니다.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