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타일 InStyle 2014.8
중앙M&B 편집부 엮음 / jcontentree M&B(월간지) / 2014년 7월
평점 :
품절


버건디 색상과 니트(니트 세트)가 올 가을 트렌드 인가봐요. 화보가 많아서 보는 재미는 있지만 읽을거리가 그리 풍성하다는 느낌이 들지는 않아요. 화장품 관련 내용이 상대적으로 많네요. 연예인들 피부관리 비법에 여러 화장품이 소개되어 있어서 더그런가 봐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행복이 가득한 집 2014.8
행복이가득한집 편집부 엮음 / 디자인하우스(잡지) / 2014년 7월
평점 :
품절


읽을거리, 볼거리가 꽉 찬 잡지라는 생각이 들어요. 스페인의 유명 여행지와 음식을 소개한 기사도 좋았구요, 집밥예찬도 좋았구, 디자이너 아빠들에 관한 내용도 좋았어요. 의식주 전반에 걸쳐 읽을거리가 풍성한 잡지였어요. ˝배려가 담겨야 음식이다˝라는 모토가 있는 한식갈라디너 기사도 멋지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마녀 1~4권 세트 - 전4권(완결) 강풀 순정만화
강풀 글.그림 / 재미주의 / 2013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서 어떤(?) 고리를 끊으려고 노력하는 한 남자의 모습이 멋집니다. 결국 그 해법을 찾아내는데 성공하는데요, 잔잔하면서도 은은한 사랑을 만나볼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역시 강풀님 책은 매력이 있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아들은 엄마의 무엇을 필요로 하는가 - Restart! 아들 키우기
셰리 풀러 지음, 하연희 옮김 / 아름다운사람들 / 2014년 6월
평점 :
품절


선배 엄마들의 말을 빌자면, 아들은 키우면서 점점 정을 떼어야지  나중에 여자친구 만난다고 하면 상처 받는다고 하더라구요. 길거리에서 여자친구 가방 들고 다니는 남성분들 보면서 '나중에 내 아들도 저려러나...' 하기도 하고, 가방이라도 들어줘야 손이라도 잡고 가깝게 걸을 수 있는 거라고 하는 엄마들 나름의 의견도 나누고요. 아들...참 좋은데... 표현은 어느 정도까지 해야 하나 조심스럽기도 하더라구요.

그래서 책을 읽게 되네요. 딸을 어떻게 잘 키울까 하는 책보다 아들 관련 책을 더 많이 찾게 되니 아들이 좋기도 하고 어렵기도 한 존재네요.


이 책은 나와는 성별이 다른 아들을 잘 키우기, 이해하기, 아들에게 도움이 되기 등등 엄마들의 관심사가 여러 분야로 나눠 설명하고 있어요. 선배 엄마의 경험담으로 생각하고 읽으면 도움이 될 것 같구요. 100% 나와 일치하는 것은 아니라서 내게 맞는 것만 취하면 될 것 같네요.


전반적인 내용도 괜찮지만 제 마음에 와 닿는 부분은 끝부분이예요.


- P.242  멋진 엄마로 거듭나기

 자식들이 대학을 가거나 새 직장에 들어가기 위해 둥지를 떠나며 가장 많이 하는 걱정이  '엄마가  나 없이 괜찮을까'다. 엄마가 스스로를 잘 돌봐야 아들도 걱정을 던다.

 아들은 엄마가 외로움이나 우울함에 시달리지 않을까 염려한다. 특히 엄마가 평소 건강이 좋지 않았다면 걱정은 더 커진다. -하략


이 부분이었어요. 자식들이 남은 엄마를 걱정하지 않게 멋지게, 건강한 엄마로 살아가야 한다는 건데요. 저도 공감하는 부분이네요.


아들에게는 엄마의 지속적인 관심과 사랑, 격려가 죽을 때까지 필요하다는 거... 나중에 정 떼기 쉽게 미리 감정 조절하지 말고 엄마의 진심과 사랑을 보여주는 것이 아들의 인생에는 꼭 필요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아들이 중학교 때 어느 학원 부원장님 말씀이 생각나네요.


"모든 엄마에게 아들은 특별한 존재다"라구요.  엄마에게 특별한 아들, 더 멋지고 좋은 남자로 키우기 위해 엄마들이 연구하고 노력해야 할 것 같네요.


이 책에는 매너좋은 내 아들로 키워야 한다는 의견도 있으니 꼭 보시면 좋을 것 같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테르마이 로마이 1 테르마이 로마이 1
야마자키 마리 지음, 김완 옮김 / 애니북스 / 2011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목욕탕 타임슬립이네요. 재미있어서 2편까지는 계속 읽었구요, 영화가 나와 있길래 영화도 봤어요. 현대 사회에서는 별 것 아닌 목욕탕 문화가 로마 시대에는 히트 상품으로 뜨는게 재미있네요. 유쾌하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