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딩 대탐험 : 초등수학 연산편 - 튜링의 유산 컴퓨팅 사고 시리즈 1
한선관.김도용 지음, 강마루 그림 / 생능출판사 / 2018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초등4학년이자 코딩에 관심 높은 남자아이인 우리아들에게 딱 적합한 코딩학습만화 코딩대탐험을 읽어보았어요.

아직 학교에서 정식 수업을 받는 건 아닌 것 같지만 작년에는 담임 선생님이 컴퓨터 수업 시간에 자체적으로 따로 코딩 교육을 시켜 주셨고요. 올해는 제가 방과후 수업 및 과학관 수업 등 다양한 코딩 수업을 접해볼 수 있도록 신경쓰고 있답니다. 지금 아이가 하고 있는 코딩 프로그램이 저는 스크래치인줄 알았는데 아들 말이 비트브릭이라고 하네요. 전 요 고양이 캐릭터가 눈에 익어서 아들이 쓰는 프로그램이 스크래치인줄 착각했다는.

하지만 아들 왈~ 이 책을 읽더니 요 스크래치 프로그램 깔아주면 자기도 따라해볼 수 있겠다 하네요.


과학과 수학이 많이 닮아 있다 하는데 특히 코딩은 컴퓨터 프로그램으로 과학적으로 수학적으로 생각을 하고 논리적으로 프로그램을 짜나가야 하다보니 수학과 깊은 관련이 있을 수 밖에 없는데요. 이 책에서는 그 과정을 한 여자아이의 모험이라는 스토리텔링으로 접목시켜서 아이들의 흥미를 유발하더라고요.


덧셈, 뺄셈, 곱셈, 나눗셈 거기에 약수와 최대공약수까지 코딩프로그램 스크래치에 접목시켜서 프로그램을 계획해보게 하는 과정을 담고 있었어요. 단계별로 클리어해가면서 하나하나 따라하는 과정이 어색하지 않게 접목이 되어있는데요.

그래서 공부라는 생각이 안 들고, 아 내가 즐기면서, 재미나게 보면서 나도 모르게 배우는 수업이구나

이게 바로 이 책을 아들에게 읽힌 제 목적이기도 했고요 ㅋ



그냥 단순 컴퓨터 교재였으면 딱딱하게 느껴져 재미가 없었을텐데 학습 만화로 아이들의 흥미를 땡겨주니 울 아들 책이 오자마자 신이 나서 읽어내려갔답니다.

그러고 한 말이 바로 그거~

"엄마 스크래치 깔아주세요" 였어요~

일반 학원은 더 보내지 말아달라고 하는데 코딩수업만은 수업도 더 하고 싶다고 하고

잘 안보고 있는 책 중에서도 그나마 코딩 관련 책은 읽으려 하는걸 보니 확실히 울 아들 과학, 컴퓨터 등에 관심이 높다는 생각이 들었네요.


나란 사람은 컴퓨터와 그리 친하지도 않고 (인터넷만 할줄 아는 엄마란 사람 ) 특히나 전문 교재 보고서 따라하는건 참으로 싫어하는 엄마란 사람과 다르게 우리 아들은 책만 보고서도 잘 따라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붙었다면서 (그만큼 책이 재미나게 흥미 유도가 되었다는 뜻일 수도 있고요.) 얼른 깔아달라고 하니~

아들에게 스크래치 프로그램 깔아주고 주말에 해보라고 할 참이랍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제가 알아서 할게요
박은지 지음 / 상상출판 / 2018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세상엔 정말 오지랖 넓은 사람들도 많고

안해도 될 남의 걱정까지 사서 해주는 사람들도 지나치게 많다.


나 역시 남의 시선의 잣대로 평가받는 것을 좋아하지는 않으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어릴적 하고 싶은 말 다 하고 살았던 때와 달리

어른이 되면서는 하고 싶은 말을 다하진 않더라도 나름 적응해서 살아가는 편을 택했다고 봐야할까.


특히 결혼 문제에 있어서는 더더욱 그렇다.

차라리 바깥일을 나가서 하면 했지

집안일이 어찌나 손에 안 익는지..

요리는 재미있어서라도 한다고 해도

빨래와 설거지도 그럭저럭 남들만큼은 해도

청소와 정리정돈 만큼은 정말 너무나 잘 되지 않는 분야였다.

해도해도 티도 안 나고

나중에는 아예 안하게 되는 ㅠㅠ

누가 도와주면 거드는 건 하겠는데

내 스스로가 정리정돈 깔끔하게

그렇게 하는게 왜이리 난 어려운건지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것때문에 신랑과 몇번이나 충돌을 했음에도

묵묵히 내 일인양, 내 잘못인양 인정하고 하고 있다.

잘하건 못하건간에 말이다.


귀하게 컸다라는 말.

남자들 못지않게 공부하고

실력에 있어서는 누구보다 떨어지지않게 공부하고

손에 물 한방울 안 뭍히고 결혼했는데

좋은 직업 놔두고 집에서 살림하게 된 나는

학창시절의 나는 상상조차 하지 못한 모습이었는데

그럼에도 내가 못하는 청소로 스트레스 받아하면서도 살림을 하려고 노력은 하고 있다

(신랑은 이게 노력한거냐고 하겠지만 ㅋㅋ)


내가 얼마나 현실과 타협을 하고 살아가고 있는건진 잘 모르겠으나

요즘 젊은이?들에 비해 내가 나이를 먹어서 관념 통념에 젖은 거라고 생각을 해야하는 건진 모르겠으나

작가의 프로불편러한 삶이 읽을수록 불편한 것은 사실이었다.


하기 싫어요

제가 알아서 할게요.


앞부분은 그런가보다, 그럴 수 있겠다 싶은 부분들도 있었는데

본격적인 시월드와의 이야기, 결혼 이야기로 접어들면서는

공감 안가는 이야기들도 많았다.


시댁에서 참 잘해주시지만

아들이랑 며느리가 똑같을 순 없는 것처럼

나 역시 아주 조금은 서운한게 있기도 하지만.

시어머니라기보다 한 여자로 공감이 먼저 가는 인생의 대선배님으로 인식이 되기에

나 자신의 삶을 위해서 어머님과 아버님께

아니라고 이야기할 수 있는 것은 ..

내게는 없었다.


아직은 그렇다.

결혼 전의 어린 미혼의 여성들이 읽기에는

나는 정말 이런 삶을 살고 싶다

하고 공감이 갈런지는 모르겠지만

많이는 아니고 아주 조금 더 살아본 사람으로써는

내 인생도 소중하지만

아버님 어머님 그리고 신랑의 인생도 소중하고

그들과 둥글고 행복하게 어우러지는게

지금 내가 불편해도 행복하기에

난 이대로 행복하게 살아가고 있다 생각한다.


책은 책일 뿐이고

작가의 생각과 내 생각은 얼마든지 다를 수 있다고 생각함에도

생각보다 꽤 불편하게 느껴져 어색했던 책이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뿌리깊은 초등국어 독해력 3단계 - 초등3.4학년 대상 뿌리깊은 초등국어 독해력
마더텅 편집부 엮음 / 마더텅 / 2018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책을 좋아하면 당연히 독해력도 좋아지고, 문제도 잘 풀거라 생각했는데 그게 늘 공통적으로 적용되는건 아니더라고요.

우리 아이도 책을 좋아하는 편이었는데 이상하게 문제 풀 때가 되면 보기도 제대로 안 읽고 겉넘어서 , 답이 다 나와 있는 것도 틀리기 일쑤, 이런 덤벙거림을 어떻게 해결하면 좋을까? 선배맘에게 물어보니, 초등국어독해력 관련 문제집을 풀려주면 도움이 된다 하더라고요.







 

마더텅이라고 중학교재로 이름 높은 출판사에서 마침 뿌리깊은 초등국어독해력이 나왔다길래, 여러 단계 중 우리 아이 단계가 맞다 싶을 3,4 단계 그 중 3단계부터 풀게 하였어요.




 

하루 15분씩 하루 1회씩 풀면 되는데 생각보다 빨리빨리 쉽게 잘 푸네요.

국어가 모든 과목의 기본이 된다는 것은 아마도 이 독해력을 의미하는 것일 텐데요.

단순히 책을 좋아한다고 해서 무조건 독해력도 높을 거라 생각하는 건 오산이었답니다.

초등국어독해력으로 차분히 아이의 독해력을 키워나가는게 정말 큰 도움이 되겠다 싶어서

영어독해뿐 아니라 국어독해도 정말 중요하구나 싶었답니다.




초등 4학년인 라노에게 3단계 국어독해는 그리 어렵지 않은 듯 했어요.

암튼 열심히 잘 푸니~ 금새 풀어나갈 수 있겠다 싶었어요.


 

무엇보다 꾸준히가 중요하겠죠.





라노가 푼 것을 보았더니, 과학이나 기타, 동화 등의 지문은 쉽게 풀었고요.

동시 파트를 몇개 틀려서 어려워 스티커를 받았네요 ㅎㅎ

전부 다 맞지 않더라도, 5개이상이면 천재 스티커를 붙일 수 있으니 아이 자존감도 높아지고 좋은 것 같아요.

전부 다 맞아라 강요하기 보다, 아이 자존감을 키워주면서 문제 풀이할 수 있다는 것도 참 효과가 좋구나 싶었답니다.






라노 스스로 문제를 푸는 모습이고요.

보통 10분 이내로 빨리 읽고 빨리 잘 풀어내더라고요.


답지도 꼼꼼하게 설명이 잘 되어 있고 무엇보다 어렸을 적부터 다양한 교재, 특히 문학 뿐 아니라 비문학 지문 등도 접할 수 있고, 수능처럼 다양한 지문 독해에 익숙해지고, 또 길이감 있는 지문도 어렵지 않게 소화할 수 있게 훈련할 수 있는 것 같아 뿌리깊은 초등국어 독해력으로 난이도 높여가며 공부하는게 많은 도움이 되겠다 싶었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job? 나는 드론 전문가가 될 거야! job? Special 시리즈 2
신혜정 지음 / 국일아이 / 2018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4차 산업 혁명시대를 대비할 직업체험 학습만화                                                                             자유학년제를 위한 미래교육 job?시리즈 그 중 아이가 가장 먼저 읽은 책이 바로 나는 드론전문가가될거야 였네요.

 하늘을 나는 컴퓨터로 불리우는 드론은 지금 그 첫 시작이라 할 정도의 단계지만 미래에는 얼마나 더욱 다양하고 멋지게 발달할지 아무도 모르지요. 지금 그 시작인 단계이기에 앞으로 드론 관련 직업들은 더욱 중요한 잡이 되지 않을까 기대가 되어요.

이 책에서는 초등 5학년 남자아이가 미술관 방화범이자 보석 도둑들을 우연히 봄으로써 몽타주를 작성하는데 큰 도움을 주고 드론 조종사인 삼촌과 함께 있다가 우연히 범인검거에 도움을 주게 되는 스토리가 나오는데 그 사이사이에 드론이 무엇이고 드론이 어떻게 활용되는가, 또한 드론 관련 직업들이 얼마나 다양한가등의 이야기가 소개되고 있답니다.

드론 영상 촬영가와 영상분석가가 다른 잡이 된다는 것도 색다르게 놀랍지요.4차 산업혁명시대의 대표 주역으로 손꼽히는 드론이기에 방제 측량은 물론 촬영, 택배, 구조 감시 드론 스포츠와 공연 등에 이르기까지 아주 다양한 분야의 일을 할 수 있는 미래 유망직종으로 드론 관련 분야가 주목을 받을 수밖에 없는 것 같아요.

아이들이 좋아하는 드론이 단순 장난감이 아닌 미래의 중요한 잡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엄마인 저도 이 책을 통해 제대로 배울 수 있었네요. 아이들 좋아하는 것이 곧 직업으로 연결 될 수도 있음을 알고 좀더 다양한 체험을 해보고 관련 책들을 읽어볼 수 있도록 우선 국일아이 잡시리즈의 다양한 잡 체험을 책으로 먼저 만나게 해줄까 한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도쿄 셀프 트래블 - 2018~2019 최신판 셀프 트래블 가이드북 Self Travel Guidebook
한혜원.김미정 지음 / 상상출판 / 2018년 4월
평점 :
구판절판


언젠간 꼭 가고 말리야가 지금까지 미뤄진 도쿄 여행 ^^


지금의 울 아들이 생긴줄도 모르고 도쿄를 경유한 호주 여행 계획을 짜느라

정말 한 두 달간 거의 레포트 과제 발표 수준으로 아주 열심히

파고들었던 도쿄 여행 계획

그때 아이가 너무 초기라 무리한 일정은 자제하는게 좋을 것 같다고

여행 자체를 접으면서 많이 아쉬웠지만

이제 그 뱃속의 아이가 무럭무럭 자라서 같이 여행갈 수 있는 나이가 되었으니

다시금 못 가봤던 도쿄여행에 대한 로망이 피어오르기 시작했다


그리하여 읽기 시작한 셀프트래블 도쿄


블링블링한 표지 만큼이나 잘 어울리는 예쁜 카페에서 읽으니 더 재미나구나.




 



한번 도쿄여행에 빠져들면, 한번이 두번 되고 두번이 세번 되고

자꾸자꾸 가고 싶어진다는 도쿄 ^^

나 역시도 그럴 것 같은 생각이 드는데

구경할 곳도 많고 가고 싶고 먹고 싶은 데도 많은 곳이니 5박 6일로 넉넉하게 일정 짜면 참으로 좋을 듯 ^^


하지만 보통은 가까운 곳이고 도시 한 곳이라 이보다 짧은 코스로 바쁘게 많이들 다녀온다.

여긴 여행 코스를 일정별, 그리고 상황별로 다양하게 분류해놓아서 각자에게 잘 맞는 코스를 짜기 좋게 되어 있었다.






 



여행도 워낙 좋아하고

책도 좋아하는 나이기에

여행 준비하면서 (어쩌다보니 우리 가족 여행의 가이드는 항상 나 ) 여행가이드북으로 미리 꼼꼼한 일정 짜기를 아주 좋아하는데

셀프트래블 시리즈는 책이 눈에 쏙쏙 잘 들어오고 필요한 정보 위주로 잘 짜여 있는 것이 참 매력이다.




 



이번 셀프트래블 도쿄 2018년 최신판은

한혜원, 김미정 작가의 책인데

한혜원님은 특히나 필리핀,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푸켓 100배 즐기기와

발리, 싱가포르, 베트남, 홍콩 마카오 셀프트래블 시리즈의 저자라고 한다.


무수히 여행하고 그 경험을 녹여내 만든 책

또한 작가의 노하우가 그대로 담긴 책이라

읽는 중간중간, 이런게 참 필요했지 싶은 부분들이 알차게 들어있어 좋았다.


여행지를 여행할때 시간이 얼마나 걸릴 지 등도 정말 중요한 요소인데

예를 들어 동선별 시간대 구성까지 해놓은 알찬 점이 눈에 띈달까.



 


도쿄 여행 공부를 한참 전에 세웠었는데도 귀에 하도 익은 돈키호테

돈키호테에서 사올만한 기념품 등으로 요런게 꼽혔다.

샤론파스, 동전파스, 휴족시간, 시세이도 퍼펙트휩, 키스미 마스카라등은 정말 여전히 유명하구나.


그나저나 눈에 좋다는 메구리즘은 내가 지금 당장 필요한게 아닌가 싶다.





 



도쿄에서 꼭 들러보면 좋을 만한 명소

아무래도 서울처럼 번화한 수도이다보니 야경을 볼 수 있는 멋진 전망대라거나 낮에도 정말 높은 곳에 올라가 볼수있는 그런

곳이 좋은데 그런 관광명소로 입소문난, 게다가 전망대가 무료인 도쿄타워에 대한 정보



 




미도리스시도 가고 싶어서 찜콩해놨던 곳인데

맛집 정보도 인터넷 따로 안 찾아봐도 될 정도로 정말 세세히 잘 실어놨다~



 



아이들과 함께라면

그리고 마음이 늘 아이같은 '어른이'라면

꼭 한번 가보고 싶은 디즈니랜드의 꿈을 도쿄 디즈니랜드에서 이룰 수 있으리라.


읽을수록 도쿄여행계획의 꿈이 새록새록 피어나는

셀프트래블 도쿄 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